조평통 리명박정권의 선전포고에 전시에 상응한 실제적인 행동조치로 대응

2009년 5월 27일 《조선신보》중에서

조국평화통일위원회는 27일 성명을 발표하여 리명박정권이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 전면참가로 동족에게 선전포고의 불질을 한 이상 이미 경고한데 따라 단호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수 없게 되였다고 선포하였다. 성명은 다음과 같다.

외세와 결탁하여 반공화국대결과 전쟁책동에 미쳐날뛰고있는 남조선의 리명박패당은 26일 온 민족과 내외여론의 한결같은 반대를 무릅쓰고 끝내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 전면참가를 공식 발표하였다.

이른바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이란 핵무기와 미싸일을 비롯한 대량살상무기를 실은것으로 의심되는 선박이나 비행기 등을 차단, 봉쇄한다는 구실밑에 미국이 우리를 겨냥하여 조작한 침략전쟁도구이다.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은 그 침략성과 불법성으로 하여 내외에서 비난배격을 받고있다.

더우기 군사적대치상태가 첨예하고 무력충돌의 위험이 항시적으로 존재하고있는 조선반도에서는 그에 대한 전면참가자체가 곧 전쟁의 도화선에 불을 다는것으로 된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09年5月
« 4月   6月 »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