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괴한 《북포탄발사》설에 계속 매달려도 기울어진 박근혜군사불한당들의 운명은 절대로 건질수 없을것이다 – 조선인민군 서남전선군사령부 대변인 기자의 질문에 대답 –

주체103(2014)년 5월 27일 로동신문

【평양 5월 26일발 조선중앙통신】최근 박근혜군사불한당들이 첨예한 조선서해 열점수역에서 제놈들이 저지른 용납 못할 도발적죄행을 무마시켜보려고 비렬하게 놀아대고있다.

이와 관련하여 조선인민군 서남전선군사령부 대변인은 5월 26일 조선인민군신문사 기자의 질문에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예로부터 거짓과 위선은 죄진자들과 겁쟁이들의 마지막수라고 하였다.

괴뢰군부깡패들이 놀아대는 꼬락서니가 신통히 그러하다.

다 아는것처럼 지난 20일 괴뢰군부깡패들이 아군함정과 평화적인 중국어선에 무모한 총포사격을 가한데 대해 우리 서남전선군사령부는 중대보도를 통하여 도발자들을 씨도 없이 깡그리 쓸어버리겠다는 립장을 그대로 공개통고하였다.

벌어진 사태앞에 전전긍긍하던 괴뢰군부깡패들은 갑자기 우리 군대가 22일 제놈들의 함정에 포탄 2발을 발사하였다고 떠들어댔다.

물론 이러한 날조는 즉시 서푼짜리 기만극으로 락인되였다.

원래 이쯤 되였으면 괴뢰들이 제정신을 차렸어야 했을것이다.

그러나 박근혜패당은 우둔한자가 비를 피해 호수에 뛰여든다는 격으로 도발적행위를 모면하기 위해 더 큰 거짓을 꾸며대기 시작하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14年5月
« 4月   6月 »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