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는 학살!》,《박근혜는 퇴진하라!》 – 각계층 군중 3만여명 서울에서 격렬한 투쟁 전개,괴뢰청와대를 향해 시위,파쑈경찰 폭압에 광분 –

주체104(2015)년 4월 22일 로동신문

 

【평양 4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세월》호참사 1년을 맞으며 18일 서울에서 격렬한 반《정부》투쟁이 벌어졌다.

범국민집회장인 서울 광화문광장일대는 500개 시민사회단체 성원들을 비롯한 3만여명의 각계층 군중들로 꽉 차있었다.

괴뢰당국은 1만 4 000여명의 경찰병력을 내몰아 집회시작전부터 살벌한 폭압분위기를 조성하면서 집회에 참가하기 위해 광장으로 가던 유가족들을 포함한 20여명을 강제련행하는 폭거를 감행하였다.

파쑈폭압속에서도 범국민집회가 열렸다.

집회장에서는 박근혜를 《세월》호참사를 초래한 장본인으로 락인하고 진상규명과 《시행령안》페기,선체인양을 실현하기 위한 투쟁에 떨쳐나설것을 주장하는 목소리들이 련이어 터져나왔다.

집회에서 발언자들은 참사 1년을 계기로 남조선 각지에서 매일과 같이 집회들이 전개되고있다고 하면서 3일동안에만도 130개가 넘는 지역에서 추모투쟁이 벌어졌고 교회,사찰 등을 포함하면 수천곳이나 될것이라고 주장하였다.

유럽과 아시아,아메리카 등 해외에서도 동포들이 희생자들을 추모하고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박근혜만은 참사에 대한 책임을 느끼기는커녕 이를 외면한채 고통과 슬픔에 잠겨있는 유가족들과 국민들을 버리고 해외로 도피하였다고 규탄하였다.(전문 보기)

 

2015-04-22-06-01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15年4月
« 3月   5月 »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2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