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력갱생의 정신력으로 기적을 창조한 위훈의 서사시 -어랑천저수지건설에서 발휘된 어랑군일군들과 인민들의 투쟁기풍을 전하며-

주체109(2020)년 1월 12일 로동신문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기적을 낳는 어머니는 대중의 정신력이며 강성국가건설에서 새로운 전성기를 열어나가기 위한 기본열쇠는 대중의 심장에 불을 다는것입니다.》

정면돌파의 기상이 세차게 나래치는 조국땅에 승리의 새 소식이 전해졌다.

어랑천저수지완공!

성토량만 하여도 근 100만㎥에 달하는 언제를 어랑군자체의 힘으로 1년 남짓한 기간에 일떠세우고 조국의 귀중한 재부를 또 하나 마련한것은 자랑스러운 일이다.

어랑천저수지는 자기의 힘을 굳게 믿고 부닥치는 도전과 난관을 맞받아 뚫고나가는 인민의 힘을 막을자 이 세상에 없다는 진리의 정당성을 뚜렷이 보여주는 귀중한 창조물이다.

 

사생결단의 각오를 심어준 사상공세

 

무슨 일이나 비상한 각오를 가지고 달라붙는것이 중요하다.어렵고 방대한 과업이 나설수록 이 문제는 더욱 절박하게 제기된다.

이미 10여년전에 어랑군에서는 어랑천저수지건설을 시작하였었다.하지만 물길굴조차 제대로 뚫지 못하고 제자리걸음을 하였다.원인은 당조직들에서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결사의 각오를 가지고 일판을 벌리도록 사상사업을 실속있게 벌리지 못한데 있었다.

여기에서 교훈을 찾은 군당위원회는 공사를 본격적으로 진행하기에 앞서 대중의 가슴마다에 자력갱생의 혁명정신, 사생결단의 각오를 심어주기 위한 사상공세를 박력있게 벌리였다.

두해전 9월 중순 어랑천기슭에 수십명의 일군들이 모여앉았다.저수지건설장에서 군당집행위원회 확대회의가 열린것이다.수십m의 언제높이를 표시한 산중턱의 하얀 선은 사람들을 긴장시켰다.더우기 중요대상공사를 비롯하여 군이 맡고있는 많은 공사과제를 계획대로 수행하면서 방대한 규모의 저수지를 한해사이에 건설하여야 하니 머리를 기웃거리는 사람이 한둘이 아니였다.

어랑천저수지건설은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우리 군인민들을 믿고 주신 영예로운 과업이다.설사 하늘이 무너진다 해도 기어이 자체의 힘으로 저수지를 건설하여 당의 믿음에 충성으로 보답해야 한다.…

군당책임일군의 호소는 모임참가자들의 심장을 두드렸다.

회의에서는 로력과 설비, 자재 등에 대한 분공조직사업이 진행되였으며 손탁이 세고 전개력이 강한 군당조직부 부부장을 현장지휘부에 파견하기로 하였다.회의에서 중요하게 강조된것이 대중을 각성분발시키기 위한 사상공세를 드세게 벌리는 문제였다.

군당위원회에서는 산하 당, 근로단체조직들에서 항일혁명투사들이 지녔던 백두의 혁명정신, 전화의 나날 어랑천방어전투에서 발휘된 전세대들의 투쟁기풍을 당원들과 근로자들의 가슴속에 새겨주기 위한 교양사업을 활발히 벌리도록 하였다.

군당위원회의 작전에 따라 집행위원들과 공장, 기업소, 협동농장일군들은 물론 선동원, 5호담당선전원을 비롯한 당초급선전일군들이 사상동원사업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섰다.그들은 대중속에 들어가 저수지건설을 통채로 맡겨주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믿음을 심장에 간직하고 결사관철의 정신을 높이 발휘하도록 하기 위한 사상전을 집중적으로 벌리였다.

그 과정에 당원들과 근로자들은 저수지건설이 경애하는 원수님의 크나큰 기대에 보답하기 위한 성스러운 투쟁이라는것을 자각하고 용기백배, 신심드높이 떨쳐나서게 되였다.돌격대탄원자들이 날을 따라 늘어나고 설비, 자재를 마련하기 위한 사업 등이 성과적으로 진행될수 있은것은 대중의 혁명열, 투쟁열이 앙양된 결과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20年1月
« 12月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