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조선단체 《<세월>호기억관》을 철거하려는 오세훈을 강력히 단죄규탄

주체110(2021)년 7월 22일 《우리 민족끼리》

 

남조선언론들의 보도에 의하면 지난 16일 《민주개혁완성, 평화번영통일을 향하여 <초불전진>》이 론평을 통하여 《<세월>호기억관》을 철거하려는 오세훈서울시장의 계획은 초불항쟁에 대한 정면도전이며 《세월》호참사의 진상규명을 좌절시키려는 또다른 범죄행위라고 강력히 규탄하였다.

론평은 먼저 서울시가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에 《<세월>호기억관》을 오는 26일 철거하겠다는 공문을 일방적으로 통보하였는데 이것은 박근혜적페잔당들의 《<세월>호범죄지우기》의 일환이라고 폭로하였다. 이어 《세월》호참사가 발생한지 7년이 지났으나 아직 참사의 원인도 밝혀지지 않았고 대부분의 참사책임자들은 《면죄부》를 받고 거리를 활보하고있다, 그동안 체계적으로, 조직적으로 진상규명을 방해해온 박근혜적페잔당들은 끊임없이 《세월》호범죄의 기록과 기억을 지우려고 혈안이 되여왔다, 오세훈이 서울시장에 당선된것을 기회로 눈에 든 가시였던 《<세월>호기억관》을 없애려는것이 이번 사태의 본질이라고 까밝혔다.

계속하여 《<세월>호기억관》은 《세월》호를 기억하는 국민모두의 공간이며 초불항쟁의 소중한 결과물이라고 주장하면서 이러한 《<세월>호기억관》의 일방적인 철거를 통보한 오세훈과 서울시는 《세월》호유가족들과 국민앞에 무릎꿇고 사죄하라고 요구하였다.

끝으로 박근혜적페잔당인 오세훈도 《세월》호참사의 책임에서 벗어날수 없으며 《<세월>호기억관》을 철거할 권한자체가 없다는것을 알아야 한다고 주장하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21年7月
« 6月   8月 »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