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12月 27th, 2012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하는데 크게 공헌한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에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영웅칭호를 수여함에 대하여

주체101(2012)년 12월 23일 로동신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정령

제2880호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새로운 주체100년대의 첫해진군을 승리적으로 결속하기 위한 총돌격전을 벌리고있는 시기에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한것은 선군조선의 존엄과 종합적국력을 세계만방에 힘있게 과시한 5천년민족사의 특대사변이다.

세상을 놀래운 이 력사의 기적은 일찌기 우주정복의 원대한 구상을 펼치시고 우주과학기술을 비약적으로 발전시킬수 있는 튼튼한 도약대를 마련해주신 위대한 김 일 성대원수님과 김 정 일대원수님의 빛나는 선견지명과 탁월한 령도가 안아온 고귀한 결실이며 대원수님들의 뜻을 받드시여 우주정복분야에서 세계적수준을 돌파하도록 현명하게 이끌어오신 경애하는 김 정 은동지의 무비의 담력과 배짱,천변만화의 지략에 의하여 이룩된 위대한 승리이다.

경애하는 김 정 은동지께서는 우주공간의 평화적리용분야에서 새로운 전환을 일으킬데 대한 강령적과업을 제시하시고 과학자,기술자,로동자들에게 한량없는 사랑과 은정을 베풀어주시며 우주과학기술의 명맥을 틀어쥐기 위한 투쟁을 승리에로 조직령도하시였다.

(전문 보기)

***수여자 명단***

201212230102

[Korea Info]

조선치마저고리에 깃든 녀사의 숭고한 념원을 새겨봅니다    류미영

주체101(2012)년 12월 23일 로동신문

지난 10월 26일 로동신문을 펼친 저는 신문에서 오래도록 눈길을 떼지 못하였습니다.

신문에는 김 일 성군사종합대학창립 60돐을 맞으며 대학에 혁명의 성산 백두산이 바라보이는 삼지연못가에 조선치마저고리차림으로 서시여 환히 웃음지으시는 항일의 녀성영웅 김정숙녀사의 존귀하신 영상을 형상한 모자이크벽화 《혁명의 어머니》를 정중히 모신데 대하여 사진과 함께 실려있었습니다.

삼지연은 존경하는 녀사께서 지난 1939년 5월 대원들을 이끄시고 조국으로 진군하시는 위대한 김 일 성주석님께 아름답게 피여난 조국의 진달래를 삼가 올리신 사연많은 고장입니다.

항일전의 그 나날에 위대한 주석님을 모시고 군복차림으로 찾으시였던 삼지연못가에 소박한 조선치마저고리를 입고 서계시는 녀사의 모습은 저에게 례사롭게 안겨오지 않았습니다.

한평생 군복과 함께 조선치마저고리를 입으시고 이 나라,이 민족에게 운명의 구세주,민족의 령수를 알게 해주시고 민족대단합의 구성을 영원히 받들어모시도록 따뜻이 이끌어주신 김정숙녀사,

우러를수록 그 수수하고 소박한 치마저고리차림에 비껴있는 위대한 한생의 념원이 너무나도 절절하게 가슴에 안겨와 사무치는 격정을 금치 못하고 붓을 들고저 하였습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에서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하는데 공헌한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을 위하여 성대한 연회를 마련하였다  연회에서 하신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의 연설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로동신문

201212220101

동지들!

나는 우리 조국의 첫 실용위성인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함으로써 위대한 장군님의 유훈을 빛나게 관철하고 백두산대국의 무진막강한 국력을 온 세계에 과시한 동지들을 열렬히 축하합니다.

최첨단과학기술의 집합체인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의 성과적발사는 위대한 장군님의 현명한 령도와 우리 당의 과학기술중시정책이 가져온 5천년민족사의 특대사변이며 이 자리에 참석한 여러 동지들의 고심어린 노력과 영웅적투쟁이 안아온 전인민적인 대경사입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일찍부터 우주정복의 원대한 구상을 펼치시고 그 초행길을 헤치신 위대한 수령님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운반로케트와 인공지구위성개발의 전략적방침들을 제시하시고 나라의 우주과학기술을 비약적으로 발전시킬수 있는 튼튼한 도약대를 마련해주시였습니다.

우리의 미더운 과학자,기술자,로동자들은 위대한 장군님의 유훈을 올해안으로 결사관철할 불타는 충정과 고결한 당적량심을 지니고 운반로케트의 발사와 계단분리로부터 인공지구위성의 궤도진입에 이르는 전 과정을 사소한 부족점도 없이 완전성공시키는 쾌승을 이룩하였습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에서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하는데 공헌한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을 위하여 성대한 연회를 마련하였다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로동신문

201212220201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에서는 《광명성-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하는데 공헌한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을 위하여 12월 21일 목란관에서 성대한 연회를 마련하였다.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께서 부인 리설주동지와 함께 연회에 참석하시였다.

김영남동지,최영림동지,최룡해동지,장성택동지,현영철동지,김격식동지,김경희동지,김기남동지,최태복동지,박도춘동지,김영춘동지,강석주동지,현철해동지,김원홍동지,리명수동지,김양건동지,김영일동지,김평해동지,곽범기동지,문경덕동지,주규창동지,로두철동지,리병삼동지,조연준동지,최춘식동지를 비롯한 당과 국가,군대의 책임일군들이 여기에 함께 참가하였다.

연회에는 위대한 수령님의 탄생 100돐이 되는 2012년에 과학기술위성을 쏴올릴데 대한 어버이장군님의 유훈을 빛나게 관철하는데 크게 공헌한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이 초대되였다.

연회장앞에는 조선인민군 륙군,해군,항공 및 반항공군,로농적위군명예위병대가 정렬해있었다.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께서 연회장에 도착하시자 명예위병대 대장이 조선인민군 륙군,해군,항공 및 반항공군,로농적위군명예위병대는 조선로동당 제1비서,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원수이신 경애하는 최고사령관동지와 함께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발사를 성공시킨 과학자,기술자,로동자,일군들을 영접하기 위하여 정렬하였음을 보고드리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태양의 위업 천만년 길이 빛내여가리 위대한 김 일 성동지와 김 정 일동지의 동상을 함흥시에 높이 모시였다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로동신문

201212220301

【함흥 12월 21일발 조선중앙통신】 주체위성의 성과적발사로 백두산대국의 존엄과 국력이 만방에 떨쳐지고있는 시기에 위대한 수령 김 일 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 정 일동지의 동상이 함흥시의 동흥산언덕에 높이 모셔졌다.

굴지의 공업도시에 천출위인들의 동상을 정중히 모신것은 위대한 김 일 성대원수님과 김 정 일대원수님의 혁명생애와 불멸의 업적을 길이 빛내이며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의 령도따라 사회주의강성국가건설위업을 끝까지 완성해나갈 함남의 불길 창조자들의 절대불변의 신념과 열화같은 충정의 분출이다.

동상들은 만면에 환한 미소를 지으시고 한손을 높이 들어 창공을 가리키시는 위대한 수령님과 한생의 로고가 어린 야전솜옷자락을 날리시며 백두산대국의 미래를 축복해주시는 어버이장군님의 태양의 모습을 형상하고있다.

불세출의 대성인들을 영원히 높이 받들어모시며 태양의 위업을 빛나게 실현하려는 철석의 의지를 안고 도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은 위대한 수령님과 어버이장군님의 동상을 최상의 수준에서 모시기 위한 사업에 뜨거운 지성을 바치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조선중앙통신사 보도  태양조선의 백승의 활로를 열어놓은 세기적업적 –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께서 새로운 주체100년대 대진군의 전환적국면을 열어놓으시였다 –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로동신문

반만년민족사에 특기할 주체위성의 장쾌한 뢰성이 진감하는 조국땅에 백두산천출위인의 성스러운 주체101(2012)년 혁명실록이 찬연히 아로새겨져 빛나고있다.

어버이수령님의 탄생 100돐을 맞는 뜻깊은 올해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의 성과적발사로 김 일 성,김 정 일조선의 국력을 온 세상에 과시한 긍지를 안고 우리 군대와 인민은 주체조선 100년사의 마지막장을 빛나게 장식하였다.

조국청사에 특대사변을 안아온 천만군민의 환희와 격정이 세차게 분출되고있다.

백두산절세위인들의 축복속에 주체조선의 옹근 한세기가 긍지높이 총화되고 새로운 주체100년대의 대진군로가 승리적으로 개척되였다.

당의 조직사상적기초는 억척같이 다져지고 우리의 일심단결과 조국수호의지가 백배해졌으며 어버이장군님께서 구상하시고 제시하신 과업들이 최상의 수준에서 실현되여 조국번영을 위한 억년기틀이 마련되였다.

조국과 민족의 운명발전에서 중대한 력사적계기인 올해에 이 땅에 펼쳐진 전환적국면은 전적으로 비범한 사상리론적예지와 특출한 정치실력,숭고한 인민적풍모를 지니신 경애하는 김 정 은동지의 현명한 령도가 안아온 빛나는 결실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세계를 들끓게 한 위성충격

주체101(2012)년 12월 22일 로동신문

불순세력들의 온갖 억측과 험담,방해책동을 물리치고 우주로 날아오른 우리의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가 지금 자기 궤도를 따라 지구주위를 돌고있다.위성은 드넓은 우주공간에서 자기를 찾으라는듯 끊임없이 전파를 내보내고있다.

이것은 그 누구도 부정할수 없는 엄연한 현실이다.

9분 27초,

우리의 인공지구위성이 지구를 박차고 우주로 날아올라 자기 궤도에 정확히 진입할 때까지의 시간이다.

시간은 짧았다.그러나 그뒤의 충격은 너무도 컸다.

지구가 들끓었다.

발사체에 실은것이 위성이냐 아니냐를 놓고 어지럽게 찧고까불던 목소리들이 가뭇없이 사라졌다.우주공간에서 자기의 존재를 과시하며 궤도를 돌고있는 위성앞에서 더이상 거짓을 꾸며내고 시비할수 없기때문이다.

우리의 인공지구위성발사에 대해 그렇게 배아파하고 헐뜯던 미국이 제일먼저 인정하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선군태양의 력사는 영원히 흐를것이다 – 김 정 일동지를 경모하여 지난 1년간 세계 190여개 나라에서 1만여회의 행사 진행,1만 5 000여개의 출판보도물들 특집 –

주체101(2012)년 12월 21일 로동신문

절세의 애국자이시며 인류의 영원한 태양이신 위대한 령도자 김 정 일동지께서 너무도 뜻밖에,너무도 일찌기,너무도 애석하게 서거하신 때로부터 1년이 되였다.

청천벽력같은 비보로 온 행성이 몸부림치던 12월의 그날부터 불세출의 위인에 대한 진보적인류의 사무치는 그리움과 다함없는 경모속에 해와 달이 흘러왔다.

지난 1년간 위대한 장군님의 탄생 70돐과 서거 100일,조선로동당 총비서추대 15돐,그이를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으로 높이 모신 21돐을 비롯한 뜻깊은 계기들에 즈음하여 190여개 나라와 국제 및 지역기구들에서 1만여회의 각종 행사들이 진행되였다.

1만 5 000여개의 출판보도물들이 경애하는 장군님의 태양상과 혁명활동사진문헌들을 모시고 그이의 성스러운 생애와 불멸의 업적을 널리 소개선전하였다.

5대륙 방방곡곡에서 희세의 대성인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과 충정이 끝없이 분출된 지난 1년은 위대한 김 정 일동지는 어제도 오늘도 래일도 만민의 심장속에 영생하신다는 고귀한 철리를 인류사에 빛나게 아로새긴 뜻깊은 나날이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하늘땅에 차넘치는 따뜻한 축복

주체101(2012)년 12월 21일 로동신문

201212210201

위성관제종합지휘소를 찾으신 경애하는   동지

주체101(2012)년 12월

자기 땅에 발을 든든히 붙인 우리의 미더운 과학자,기술자들이 쏴올린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가 무한한 우주공간을 쉬임없이 돌며 세계를 굽어보고있다.

반만년민족사에 일찌기 없었던 이 경이적인 민족사적사변이 너무도 기쁘시여 우리의 경애하는 김 정 은동지께서 온 세상이 밝아지도록 환히 웃으신다.뜻깊은 지난 12일 인공지구위성 《광명성-3》호 2호기 발사과정을 관찰하시기 위하여 위성관제종합지휘소를 찾으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우주정복의 길에서 자랑찬 성과를 이룩한 백두산대국의 과학자,기술자들에게 태양의 축복을 보내시는것만 같은 불멸의 영상사진문헌이 오늘호 당보에 정중히 모셔졌다.

주체조선의 새로운 100년대의 첫해를 과학기술위성의 성과적발사라는 민족사적사변으로 빛내인 우주정복자들에게 따뜻한 축하의 인사를 보내시는듯싶고 더 높은 과학기술적성과로 선군조선의 막강한 국력을 온 세상에 떨치라고 승리의 신심과 용기를 안겨주시는것만 같으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자애로운 영상,

그이께서 민족사에 특기할 력사적사변을 안아온 주인공들에게 한껏 안겨주고싶으신 사랑과 은정,믿음과 축복이 은혜로운 태양의 빛발에 실려 지금도 이 땅에 뜨겁게 흐르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온 겨레를 격동시키는 위대한 인민사랑의 정치

주체101(2012)년 12월 21일 로동신문

례사롭지 않은 이해 12월을 보내며 과연 우리 겨레는 무엇을 생각하며 무엇을 보는가.

가슴을 파고드는것은 상실의 아픔만이 아니였다.이 땅 방방곡곡,겨레의 가슴가슴에 비쳐드는 따스한 해빛을 보았다.비길데 없는 아픔과 시련을 딛고 세계를 놀래우는 기적을 창조하게 한 사랑의 힘에 대하여 생각한다.대를 이어 계속되는 인민에 대한 그 무한한 사랑,열렬한 민족애에 떠받들려 우리 인민은 모진 슬픔을 딛고 힘차게 일떠섰으며 강성국가건설의 진격로를 기운차게 열어나가고있다.

그 따스한 사랑의 빛을 주신분,위대한 김 정 일동지께서 심장의 마지막박동까지 바치시며 울려가신 인민행렬차의 고동소리를 변함없이 울리시며 뜨거운 사랑을 안으시고 인민들속으로 오신 그이는 바로 우리의 경애하는 김 정 은원수님이시다.

그이의 위대한 인민사랑의 령도에 대해 격정을 금치 못하는 남녘의 마음을 읽어보자.

남조선의 《경향신문》,《통일뉴스》,《련합뉴스》를 비롯한 언론들은 《강철궤도우에 다시 울릴 새벽의 동음》,《친숙하게 다가가는 정치》,《인민지향적인 현지지도》 등의 제목으로 경애하는 원수님의 연설과 현지지도소식들을 대서특필로 보도하면서 최대의 관심을 나타냈다.

인터네트신문 《통일뉴스》는 《강철궤도우에 다시 울릴 새벽의 동음》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이렇게 썼다.(전문 보기)

[Korea Info]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12年12月
« 11月   1月 »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2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