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1月, 2020

전국농근맹일군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 백두산밀영고향집 방문,혁명의 성산 백두산 답사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력사의 땅 삼지연시를 출발하여 행군길을 이어가고있는 전국농근맹일군들의 백두산지구 혁명전적지답사행군대가 28일 태양의 성지 백두산밀영고향집을 방문하였다.

붉은기를 대오앞에 펄펄 휘날리며 소백수골에 들어선 답사자들은 절세위인들의 영상을 모신 모자이크벽화에 꽃송이들을 진정하고 삼가 인사를 드리였다.

백두산밀영고향집에서 그들은 빨찌산의 아들로 탄생하시여 혁명생애의 마지막순간까지 조국과 인민을 위해 멸사복무하시며 주체혁명의 계승완성과 후손만대의 번영을 위하여 자신을 초불처럼 불태우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불멸의 업적을 가슴깊이 체득하였다.

그들은 위대한 수령님의 친필송시비와 항일의 녀성영웅 김정숙동지께서 사용하신 박우물과 손수 쓰신 혁명적구호문헌 등을 깊은 감명속에 돌아보았다.

이어 답사자들은 30일 백두의 눈보라, 칼바람을 헤치며 용기백배, 기세드높이 백두산정에 올랐다.

향도봉에 모신 《혁명의 성산 백두산 김정일이라는 위대한 장군님의 친필글발을 우러르며 터치는 그들의 만세의 함성소리가 백두의 산발들에 끝없이 메아리쳐갔다.

그들은 장엄하게 치솟은 백두의 산악들과 끝없이 펼쳐진 천리수해를 바라보며 항일대전을 빛나는 승리에로 이끄신 위대한 수령님의 만고의 항쟁사와 백두의 설한풍속에서 수령에 대한 절대적인 충실성을 지니고 혁명승리를 위해 한몸바친 항일혁명선렬들의 백절불굴의 혁명정신을 다시금 가슴뜨겁게 새겨안았다.

《가리라 백두산으로》 등의 노래들을 우렁차게 부르는 답사자들의 얼굴마다에는 백두의 공격정신으로 정면돌파전의 주타격전방에서 항일유격대식정치사업과 사회주의경쟁을 활기있게 벌림으로써 뜻깊은 올해 알곡생산목표를 기어이 점령하는데 이바지할 열의가 어려있었다.

답사자들은 백두의 혁명전통을 영원한 생명선으로 틀어쥐고 혁명적진군의 보폭을 더 힘차게, 더 크게 내짚을 철석의 신념과 의지를 안고 행군길을 이어나갔다.(전문 보기)

 

 

[Korea Info]

 

교육사업을 국사중의 제일국사로 내세우시고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력사적인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에서 과학이 경제발전을 견인하는 기관차라면 과학의 어머니는 교육이라고 하시면서 교육혁명의 시대에 맞게 나라의 교육을 근본적으로 개선하기 위한 과업과 방도들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밝혀주시였다.

우리의 주체교육이 나아갈 앞길을 명시한 경애하는 원수님의 뜻깊은 가르치심을 받아안으며 교육부문의 일군들과 교육자들은 격정을 금치 못하였다.누구나 위대한 김정은시대의 교원혁명가라는 크나큰 영예와 사명감, 경애하는 원수님의 믿음과 기대를 뼈에 새기고 후대들을 주체조선의 기둥감, 재능있는 인재들로 더 많이, 더 훌륭히 키워갈 불같은 맹세로 가슴끓이였다.

과학의 어머니는 교육!

새겨볼수록 나라의 교육사업을 더욱 발전시켜 사회주의강국건설을 힘있게 추동해나가시려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크나큰 웅지가 천만의 심장을 높뛰게 한다.

우리 조국을 하루빨리 교육의 나라, 인재강국으로 빛내이시기 위해 끝없는 심혈과 로고를 바쳐가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현명한 령도가 있어 후대교육사업에서는 얼마나 획기적인 전환이 일어나고있는것인가.

오늘과 같이 교육사업이 나라의 제일중대사, 국사중의 국사로 되고 전체 인민이 교육사업에 깊이 관심하며 교육부문이 최우선시되고있는 자랑찬 현실을 대할 때마다 새로운 주체100년대의 력사적진군길에서 주체교육의 강화발전을 위해 쌓으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불멸의 업적이 가슴뜨겁게 되새겨진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교육사업은 국사중의 제일국사이며 사회주의강국건설의 생명선입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주체101(2012)년 설명절에 즈음하여 만경대혁명학원을 찾으시고 교육의 질을 높이기 위한 방향과 방도를 환히 밝혀주시였다.

그후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창전거리에 새로 일떠선 중구역 창전소학교와 경상유치원을 찾으시여 주체교육발전을 위한 거룩한 령도의 자욱을 새기시였다.

자라나는 새 세대들을 억만금에도 비길수 없는 귀중한 보배, 희망과 미래의 전부로 여기시며 조선소년단창립 66돐경축 조선소년단 전국련합단체대회에도 몸소 참석하시여 강성조선을 떠메고나갈 학생소년들의 밝은 앞날을 축복해주신분, 소년단야영소와 학생소년궁전, 학생소년회관들도 최상의 수준에서 더 잘 꾸리도록 하시고 부모잃은 원아들을 찾고 또 찾으시여 친부모도 줄수 없는 따뜻한 사랑과 정을 부어주시며 온 나라에 후대사랑, 미래사랑의 대화원을 펼쳐주신분이 우리 원수님이시다.

그이께서는 기회가 있을 때마다 나라의 교육사업을 발전시킬데 대하여 강조하시고 교육부문 단위들에 현대적인 교육설비와 체육기자재들을 보내주시는 크나큰 은정을 베풀어주시였다.나라의 발전을 확고히 담보할수 있게 교육체계를 재정비하며 교육부문에서 도식적인 틀을 대담하게 마스고 깨우쳐주는 교수방법을 전면적으로 구현할데 대한 혁명적인 방침을 제시하신데 이어 전반적12년제의무교육을 실시하는 중대조치를 취하도록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의 손길은 얼마나 은혜로운것인가.

전반적12년제의무교육의 실시,(전문 보기)

 

[Korea Info]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불후의 고전적로작을 펼치고 : 견결한 혁명가가 되라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영생불멸의 김일성김정일주의총서인 《김정일전집》 제8권에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불후의 고전적로작 《교육자로서의 자질과 풍모를 갖추기 위하여 적극 노력하여야 한다》가 수록되여있다.

이 로작은 위대한 장군님께서 주체53(1964)년 4월 3일 김일성종합대학 졸업생과 하신 담화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위대한 장군님을 우리 당과 인민의 영원한 수령으로 높이 모시고 장군님의 혁명생애와 불멸의 혁명업적을 길이 빛내여나가야 합니다.》

못 잊을 그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그와 자리를 같이하시고 동무가 대학교원으로 배치받은데 대하여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시면서 참으로 귀중한 가르치심을 주시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교원들이 당과 혁명앞에 지닌 자기의 책임을 다하자면 교육자로서의 자질과 풍모를 갖추기 위하여 적극 노력하여야 한다고 하시면서 교원은 학생들을 혁명가로 교육교양하여야 할 사명을 지니고있는것만큼 누구보다 먼저 견결한 혁명가가 되여야 한다고 하시였다.

누구보다 먼저 견결한 혁명가가 되여야 한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교원이 혁명가가 되지 않고서는 학생들을 혁명가로 키울수 없다고, 당과 혁명을 위하여 헌신적으로 투쟁하는 훌륭한 사람의 뒤에는 반드시 그를 키워낸 참된 교육자가 있다고 하시면서 위대한 수령님의 혁명사상으로 튼튼히 무장할데 대하여 가르쳐주시였다.

위대한 수령님의 혁명사상은 우리 시대 혁명가들이 지녀야 할 혁명적세계관이며 우리의 앞길을 밝혀주는 가장 정확한 지도적지침이다.위대한 수령님의 혁명사상으로 튼튼히 무장하여야 옳고그른것을 정확히 가르고 어떤 바람이 불어와도 끄떡하지 않고 혁명위업에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칠수 있다.

위대한 수령님의 로작과 교시를 깊이 연구하고 그것을 자신의 뼈와 살로, 유일한 신념으로 만들어야 언제 어디서나 수령님의 사상의지대로만 사고하고 행동하는 참된 혁명가가 될수 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교원은 모든것을 당정책적선에서 보고 판단할줄 아는 높은 정책적안목을 지녀야 하며 전공분야의 지식에 정통하고 기초분야와 린접분야의 폭넓은 지식을 소유할뿐아니라 현실에도 밝아야 한다고 하시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이날 교원들의 사업결과는 5년이나 10년이 지난 다음에 가서야 나타난다고, 후대교육에 바치는 교원의 깨끗한 량심과 높은 책임성은 그가 키운 학생들의 질적상태에서 나타난다고 하시면서 이런 가르치심도 주시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해설 : 경제발전의 중요한 동력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유휴자재수매를 비롯한 회수, 재생사업을 적극 장려하여 재자원화가 경제발전의 중요한 동력으로 되게 하는것은 우리 당이 중요하게 강조하는 문제의 하나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인민경제 모든 부문과 단위들에서 자체의 기술력량과 경제적잠재력을 총동원하고 증산절약투쟁을 힘있게 벌려 더 많은 물질적재부를 창조하여야 합니다.》

재자원화는 모든 경제부문들에서 기본생산물을 생산할 때 나오는 페기물, 페설물들과 사람들의 생활과정에 나오는 생활오물들을 여러가지 방법으로 가공처리하여 새로운 생산자원으로 리용하는것을 말한다.

재자원화는 나라의 경제발전과 인민생활향상에서 중요한 의의를 가진다.우리가 생산과정과 생활과정에 나오는 페기페설물, 오물만 정상적으로 회수하여 재생산에 리용하여도 거기서 얻는 소득은 대단히 크다.정면돌파전의 기본전선인 경제전선에서 뚜렷한 성과를 거두자면 재자원화를 중시하고 이 사업을 적극 추진시켜나가야 한다.

그러면 재자원화가 왜 나라의 경제발전의 중요한 동력으로 되는가.

그것은 우선 재자원화가 보다 적은 자금과 자재, 로력으로 더 많은 물질적재부를 창조할수 있게 하기때문이다.

최대한으로 증산하고 절약하는것은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중요한 요구이다.증산절약의 효과적인 방도의 하나가 바로 재자원화에 있다.

자료에 의하면 파차바퀴 1개를 재생하는데 소비되는 고무원료는 같은 규격의 새 차바퀴를 생산하는데 드는 고무원료의 15~20%정도이며 파차바퀴를 재생리용하는데 드는 원가는 새 차바퀴를 만들 때 지출되는 총원가의 20~25%밖에 안된다고 한다.이와 같이 페기물을 재생리용하면 종전보다 원가를 극력 절약하면서도 생산을 장성시킬수 있다.

지금 재자원화를 실현하여 덕을 보고있는 단위들중에는 평양수지건재공장도 있다.이 공장에서는 생산에 필요한 원료문제해결방도를 재자원화에서 찾고 든든한 파수지회수체계를 확립하였다.하여 매일 여러t의 파수지를 재생리용함으로써 생산을 활성화해나가고있다.

인민경제 여러 부문에서 페기페설물과 도시오물을 효과적으로 리용한다면 재자원화에 의한 확대재생산의 경제적효과성을 결정적으로 높일수 있다.그리고 새로운 원료원천을 추가적으로 가지는것과 같은 경제적실리도 얻게 된다.우리는 재자원화를 적극 실현하여 원가를 절약하면서도 질좋고 멋있는 우리의것을 꽝꽝 생산함으로써 나라의 살림살이를 더욱 윤택하게 꾸려나가야 한다.

그것은 다음으로 재자원화가 나라의 자원을 절약하면서도 지속적인 경제발전을 이룩할수 있게 하기때문이다.

지금 세계적으로 경제의 급속한 발전과 더불어 자원부족이 심각한 문제로 제기되고있다.몇해전 한 국제기구는 지금처럼 천연자원을 소비하는 경우 2030년대에 가서는 지구자원의 두배에 해당한 자원이 필요해질것이며 지구자원과 환경분야에 위기가 닥쳐왔다고 경종을 울리는 보고서를 발표한바 있다.

만일 우리가 자원을 개발리용하는데만 치중하면서 재자원화를 소홀히 한다면 궁극에는 후대들에게 텅 빈 국토만 넘겨줄수 있다.이런 의미에서 볼 때 재자원화사업은 단순히 경제실무적사업이기 전에 애국심이 있는 사람과 없는 사람을 가르는 시금석이라고 말할수 있다.

재자원화는 그 원천이 무진장한것으로 하여 나라의 자원을 절약하면서도 경제를 끊임없이 발전시킬수 있는 중요한 방도로 된다.인민경제 여러 부문에는 재자원화할수 있는 원천과 예비가 많다.여러 생산과정에 나오는 페기페설물들, 처리되지 못하고 쌓여있는 침전물, 퇴적물들은 천연자원 못지 않게 쓸모있는 생산자원으로 될수 있다.또한 페기되는 기계설비와 전선류, 각종 전자기구들, 륜전기재들, 가정용전기제품, 금속 및 합성수지, 종이로 만든 포장용기 등에서 유색금속, 귀금속, 합성수지, 종이, 고무와 같은 여러가지 생산원료들을 다량회수하여 리용할수 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자주성이 강한 위대한 나라 -여러 나라 인사들 찬양-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조선은 비약적인 발전을 통해 사회주의위력을 남김없이 과시하였다.또한 모든 성과가 주체사상에 기초한 자주정책과 자력갱생의 원칙이 낳은 필수적인 귀결이라는것을 증명하였다.

자력자강의 정신력으로 조선은 세계적인 강국의 지위에 당당히 들어섰다.》

이것은 로씨야민족구국전선 위원장의 토로이다.

그만이 아닌 수많은 외국의 벗들이 승리의 신심드높이 자력부강, 자력번영의 한길을 따라 힘차게 전진하는 우리 공화국의 위상에 찬탄의 목소리를 아끼지 않고있다.

인도네시아 수카르노교육재단창립위원회 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언급하였다.

조선은 자주성이 강한 위대한 나라이며 자기 힘을 믿고 그에 의거하여 모든 문제를 해결해나가는 나라이다.

조선의 훌륭한 건축물들은 이 나라 인민이 자체의 힘과 기술로 일떠세운것이다.

조선인민은 온갖 시련과 난관을 이겨내며 경제건설에서 놀라운 성과를 거두고있다.

김정은각하의 령도밑에 조선인민이 사회주의강국건설위업을 반드시 실현하리라고 굳게 믿는다.

민주꽁고주체사상연구 전국위원회 위원장은 조선로동당의 두리에 일심단결하여 제국주의자들의 반공화국압살책동을 단호히 물리치며 사회주의건설을 힘있게 밀고나가는 조선인민의 모습은 국제사회의 놀라움을 자아내고있다, 위대한 당의 향도따라 자력갱생의 기치높이 사회주의건설을 다그쳐나가는 조선인민에게 지지와 련대성을 보낸다고 말하였다.

조선의 무진막강한 발전잠재력에 놀라움을 금할수 없다고 하면서 수리아 바아스소년선봉대 위원장은 이렇게 피력하였다.

자립, 자력의 길로 변함없이 나아가는 사회주의조선의 현실을 목격하고 깊은 감동을 받았다.

김일성주석께서 창시하시고 김정일령도자께서 발전풍부화하신 주체사상에 그 뿌리를 두고있는 자력갱생을 번영의 보검으로 틀어쥔 조선인민은 승리의 신심에 넘쳐 세기적인 기적을 창조해나가고있다.

령도자는 인민을 믿고 인민은 령도자의 뜻을 충직하게 받들어 자주의 길을 따라 꿋꿋이 나아가는 조선의 앞길을 그 누구도 막지 못할것이다.

체스꼬주체사상연구 및 구현소조 제1부위원장은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김정은동지의 세련된 령도아래 조선인민은 눈부신 발전을 이룩하고있다.

적대세력들은 지난 수십년간 조선을 굴복시키려고 악랄하게 책동하였지만 오히려 령도자를 중심으로 하는 전체 인민의 단결을 더욱 굳게 해주었다.

조선에는 제재가 통하지 않는다는것을 이 나라를 방문하는 과정에 절실히 깨닫게 되였다.

조선이야말로 걸출한 령도자를 모시고 자기 힘을 믿고 나갈 때 놀라운 기적을 창조할수 있다는것을 실증해준 사회주의의 본보기, 성새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급속히 전파되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세계적으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이 빠른 속도로 전파되고있다.

중국에서는 29일 하루동안에 1 737명이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에 의한 페염환자로 새로 확진되였다.호북성에서만도 1 032명의 감염자가 증가하였다.

이 나라의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29일현재 페염으로 확진된 환자수가 7 711명, 그중 1 370명이 심한 증세를 보이고있다고 하면서 이 병에 걸린것으로 의심되는 환자수는 1만 2 167명이라고 밝혔다.사망자수는 170명에 이르렀다고 한다.

또한 티베트자치구에서 첫 감염자가 등록되였으며 료녕성에서는 37명이 격리치료를 받고있다.

아랍추장국련방에서는 중국 무한시를 다녀온 일부 사람들이 신형코로나비루스에 의한 감염자로 확진되였으며 핀란드보건기관은 국내의 첫 감염환자가 무한시에서 온 중국인 려행자라는 사실을 확인하였다.

말레이시아보건성도 국내에서 추가로 3명이 신형코로나비루스에 감염됨으로써 그 수가 7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다.

일본의 혹가이도에서는 열이 난다고 호소하는 한 중국인녀성을 진찰한 결과 그가 신형코로나비루스에 감염되였다는것이 판명되였다.

한편 프랑스에서 5번째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가 발생하였다.

지금 아시아나라들뿐아니라 북아메리카와 유럽 등 세계각지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의 전파속도가 빨라지자 일부 나라들이 중국 무한시에 체류하고있는 자국 주민들을 긴급히 소개하고 중국에로의 비행기 및 렬차운행을 중단하는 조치를 취하고있다.

중국정부는 전염병피해를 가장 크게 입고있는 호북성에 대규모의 의료진을 파견하였으며 의료용보호복과 마스크를 비롯한 물자와 생활용품을 긴급보장하기 위한 사업을 우선적으로 내밀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과 저항력의 제고

주체109(2020)년 1월 31일 로동신문

 

사람들은 2003년에 전세계를 불안과 공포에 휩싸이게 하였던 악마의 전염병인 싸스에 대하여 기억하고있을것이다.

지금 그와 류사한 신형코로나비루스가 급격히 전파되고있다.

중국에서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가 발생하였다는 보도가 발표된 이후 열흘 남짓한 기간에 감염자수가 5 974명으로 늘어났고 그중 132명이 목숨을 잃었다.

신형코로나비루스는 중국의 지경을 벗어나 전세계에로 파급되고있다.

중국에서 싸스가 발생하여 여러달이 지나 그로 인한 피해가 최절정을 이루었던 시기 감염자수가 5 300여명이였다고 할 때 신형코로나비루스의 전파속도는 싸스나 메르스의 전파속도를 훨씬 릉가하고있다.

앞으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신형코로나비루스에 감염되여 목숨을 잃게 되겠는지는 예측하기 어렵다.

그것은 이 비루스의 전염원에 대한 명확한 해명이 밝혀지지 않았고 왁찐이 개발되여 나오자면 오랜 시일이 걸려야 하기때문이다.

한가지 명백한것은 이 비루스에 의한 감염이 접촉자들에 의해 급속도로 전파되고있는것이다.

인간의 생명을 제일로 귀중히 여기는 우리 나라에서는 국경, 항만, 비행장 등지에서 외국출장, 려행자들을 격리하기 위한 철저한 조치가 이미 취해졌으며 치료예방 및 방역기관들 그리고 호담당의사들이 자기 위치를 차지하고 철저한 대책을 세우고있다.

지금 중국에서 발생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들에 대한 치료분석자료에 의하면 어린이들보다도 중년기이후의 사람들이 주류를 이루고있다고 한다.

특히 당뇨병을 비롯하여 난치성질병을 앓고있는것으로 하여 면역이 약해진 사람들속에서 사망률이 높다는것이 확인되였다.

싸스나 메르스를 박멸하기 위한 투쟁이 벌어지던 시기의 경우를 놓고보면 인체의 저항력이 높으면 그 어떤 변종된 비루스라 할지라도 맥을 추지 못한다는것이다.

감염자들을 철저히 격리시키고 약물생산단위들에서 우웡항비루스제와 같은 효능높은 항비루스제를 개발생산하는것도 중요하다.

보다 중요한것은 몸단련을 잘하여 인체의 저항력을 높이는것이다.

이와 함께 면역활성제나 면역최적화제를 사용하는것도 필요하다고 본다.

일찌기 우리 선조들은 몸이 허하거나 감기와 같은 질병에 걸렸을 때 조선개성고려인삼을 널리 사용하였는데 현대에 와서 개발된 인삼가공약제들 그리고 금당-2주사약과 같은 면역활성제나 면역최적화제들이 국제사회의 관심사로 되고있다.

앞으로 신형코로나비루스의 전파와 감염을 막기 위한 연구와 노력은 더욱 심화될것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론평 : 굴종행위로 차례질것은

주체109(2020)년 1월 31일 《우리 민족끼리》

 

얼마전 남조선당국이 민심의 강력한 반대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강박에 굴종하여 호르무즈해협에 저들의 병력을 파병하기로 결정한것과 관련하여 지금 남조선 각계는 제국주의침략전쟁에 대한 동참으로, 상전의 부당한 강요에 대한 무조건적인 굴복으로 락인하며 개탄을 금치 못해하고있다.

남조선의 정의당을 비롯한 진보정당들과 시민사회단체들은 기자회견과 집회, 공동성명 등을 통해 《당국의 이번 조치는 파병으로 미국의 침략전쟁에 동참하는것이다.》, 《미국의 부당한 요구앞에 속수무책으로 굴복하는것에 개탄을 금할수 없다.》, 《청년들을 미국의 패권적침략전쟁의 총알받이로 내모는 파병결정을 결단코 용인할수 없다.》, 《초불은 평화를 념원하는 초불이였지 미국의 전쟁을 지원하길 바라는 초불이 아니였다.》, 《〈한〉반도평화에 역행하는 파병결정을 당장 철회해야 한다.》고 강력히 요구하고있다.

남조선당국이 분노한 민심을 가라앉혀보려고 《독자파병》이니, 《국익을 고려한 결정》이니 하고 황당한 변명을 늘어놓고있지만 그것은 저들의 친미굴종적추태를 정당화해보려는 궤변에 불과하다.

말이야 바른대로 생때같은 남조선청장년들을 상전의 해외침략돌격대로 내몰아 죽음의 구렁텅이에 밀어넣는것이 어떻게 《국익》과 《국민안전》을 위한것으로 될수 있는가.

현 당국의 이번 호르무즈해협파병은 명백히 남조선의 청장년들을 미국의 해외침략전쟁의 총알받이로 섬겨바치는 추악한 친미굴종행위, 반민족적망동이다.

남조선당국이 민심은 어떻든 미국의 비위를 맞추면 《방위비분담금》을 조금이라도 낮추어주거나 각방으로 받고있는 압력으로 곤경에 빠진 저들의 처지가 조금 달라지지 않겠는가고 망상하는것 같은데 실로 어리석고 가소롭다.

외세추종으로 차례질것은 불행과 고통, 재앙과 죽음밖에 없다는것을 남조선당국은 똑똑히 알아야 한다.

바로 남조선당국의 친미사대굴종정책때문에 북남관계도 파국에 처하고 조선반도정세가 더욱더 악화되고있는것이다.

남조선 각계층은 미국의 지배와 예속에 종지부를 찍고 사대와 굴종의 력사를 끝장내기 위한 투쟁에 모두가 떨쳐나서야 할것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김일성  귀국한 총련일군들과 한 담화(발취) -1960년 1월 30일-

주체109(2020)년 1월 30일 웹 우리 동포

 

총련은 일본에서 민족단합사업을 잘하여야 합니다. 지금 재일동포들의 귀국실현을 계기로 민단계동포들과 중립층동포들속에서 우리를 지지하는 기운이 높아가고있습니다. 총련이 그들과의 통일전선사업을 잘하면 남조선인민들에게도 좋은 영향을 줄수 있습니다. 일부 악질분자들을 제외한 대부분의 민단계동포들은 우리와 같이 조국과 민족을 사랑하고 조국의 통일을 바라고있는것만큼 그들과 얼마든지 단합할수 있습니다.

총련은 지난날 조국과 민족앞에 죄를 지은 사람이라고 하여 일률적으로 다 배척하지 말아야 합니다. 한때 잘못을 저지른 사람이라 하더라도 그것을 진심으로 뉘우치고 조국통일을 위하여 투쟁하겠다고 나서는 사람에 대해서는 과거를 묻지 말고 손을 잡아야 합니다. 민단계의 하층동포들만이 아니라 상층인물들과도 민족적으로 단합하기 위하여 힘써야 합니다. 총련이 그런 사람들과 민족적으로 단합한다고 하여 잘못되지 않습니다. 총련조직들은 넓은 도량을 가지고 그들과 대담하게 적극적으로 사업하여야 합니다.

조국통일은 필연적이며 반드시 성취되고야말것입니다. 그렇다고 하여 조국통일이 저절로 되기를 가만히 앉아서 기다려서는 안됩니다. 우리가 힘을 합쳐 일을 더 많이 하고 투쟁을 더 잘하면 할수록 조국통일의 날은 그만큼 앞당겨지게 될것입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정면돌파전의 기본방향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지금 온 나라가 력사적인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 결정관철을 위한 투쟁으로 세차게 들끓고있다.전체 인민이 당의 구상과 의도대로 혁명적진군의 보폭을 크게 내짚으며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앙양기를 보란듯이 열어나가자면 정면돌파전의 기본방향을 잘 알아야 한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자강력만 있으면 뚫고나가지 못할 난관이 없고 점령하지 못할 요새가 없습니다.》

오늘의 정면돌파전은 크게 두개 방향에서 진행되게 된다.하나는 대외적으로 적대세력들의 반공화국고립압살책동을 짓부시기 위한 공세전이고 다른 하나는 대내적으로 국가의 발전잠재력을 총발동하며 그에 방해되는 요소들을 없애기 위한 투쟁이다.

여기에서 기본방향은 우리의 내부적힘, 자력을 강화하는것이다.

그러면 우리의 내부적힘, 자력강화가 왜 정면돌파전의 기본방향으로 되는가.

그것은 우선 적대세력들의 반공화국고립압살책동을 총파탄시키기 위한 선결조건이기때문이다.

사회주의위업을 위한 투쟁은 온갖 적대세력과의 힘의 대결을 동반하며 혁명이 전진할수록 원쑤들은 더욱더 발악하기마련이다.자체의 힘, 주체적력량이 강해야 그 어떤 조건과 환경속에서도 주도권을 확고히 틀어쥐고 배심든든히 사회주의승리를 향하여 줄기차게 나아갈수 있다.

지금 우리 인민의 강용한 기상과 우리 국가의 눈부신 발전현실앞에서 수세에 빠진 미국은 대화타령을 횡설수설하면서도 우리 공화국을 완전히 질식시키고 압살하기 위한 도발적인 정치군사적, 경제적흉계를 더욱 로골화하고있다.이로 하여 조미간의 교착상태는 불가피하게 장기성을 띠게 되였다.만일 우리가 그 무엇에 미련을 가지고 자강력을 키우기 위한 투쟁에 박차를 가하지 않는다면 적들의 반동공세는 더욱 거세여질것이다.적대세력들이 우리가 편하게 살도록 가만 놔두리라는 꿈은 꾸지도 말아야 한다.원쑤들을 완전히 굴복시키는 강력한 보검은 첫째도 둘째도 내부적힘, 자력이다.

우리 공화국을 경제적으로 압살하는것, 이것은 우리에게 정치군사적으로 완패당한 적대세력들에게 있어서 마지막수단이며 이를 완전히 공략하고 사회주의를 기어이 성공시키기 위한 최선의 방략은 자력갱생이다.남들같으면 하루도 지탱하지 못하고 물러앉을 위험천만한 격난속에서도 할것은 다하고 가질것은 다 가지며 도도히 전진비약하여온 긍지높은 전투적행로가 이것을 뚜렷이 실증해주고있다.

전진도상에 조성되는 국면이 언제나 락관적일수는 없으나 유리한 형세도, 종국적인 승리도 자주, 자존을 생명으로 간직하고 만사를 해결해나가는 인민에게 있다.우리 인민이 창조하는 자력갱생, 자급자족의 성과들은 하나하나가 크든작든 번영과 발전의 귀중한 재부이며 오늘의 첨예한 대결전에서는 적들의 아성에 날리는 핵탄이나 같다.우리는 각 방면에서 주체적힘, 내적동력을 백방으로 강화함으로써 자립, 자력을 원동력으로 하여 돌진해나가는 우리 국가의 존엄과 위상을 만방에 더욱 힘있게 과시해나갈것이다.

그것은 또한 우리 국가의 장래를 굳건히 담보하기 위한 필수적인 사업이기때문이다.

혁명은 미래를 위한 투쟁이다.후손들이 자자손손 복락을 누릴수 있는 강대한 힘을 마련하는데서 일생일대의 행복과 보람을 찾는것이 참다운 혁명가이다.

민족의 장래는 국가의 전면적이고도 지속적인 발전에 의하여 담보되며 이것은 자강력증대를 전제로 한다.시대의 변천과 현실적조건에 부응하는 각 분야에서의 끊임없는 갱신과 혁신과정만이 자력, 자강의 거창한 위업을 견인하고 추동해나갈수 있다.지난날의 타성에 사로잡혀 낡고 구태의연한것을 고집하는것은 사실상 혁명을 포기하는것과 같다.사업에서 나타나는 부족점들을 대담하게 인정하고 제때에 극복해나가는 여기에 우리의 내부적힘, 자강력을 부단히 강화해나가는 지름길이 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을 철저히 막기 위한 비상대책 강구  위생방역체계를 국가비상방역체계로 전환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최근 세계적으로 급속히 전파되고있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에 대한 국제사회의 불안과 우려가 날로 커가는 속에 많은 나라에서 긴급대책들이 취해지고있다.

우리 나라에서는 사람들의 생명과 안전을 엄중히 위협하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가 국내에 절대로 침습하지 못하도록 하기 위해 발생초기부터 강한 예방대책을 세워나갔다.

당과 국가의 긴급조치에 따라 비상설중앙인민보건지도위원회에서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의 위험성이 없어질 때까지 위생방역체계를 국가비상방역체계로 전환한다는것을 선포하였다.

중앙과 도, 시, 군들에 비상방역지휘부가 조직되였다.

각 지휘부들에서는 국경, 항만, 비행장 등 국경통과지점들에서 검사검역사업을 보다 철저히 짜고들며 외국출장자들과 주민들에 대한 의학적감시와 검병검진을 빠짐없이 진행하여 환자, 의진자들을 조기에 적발하고 격리치료하는 문제, 검사 및 진단시약, 치료약들을 확보하는 문제, 위생선전을 강화하는 문제 등에 대한 조직사업을 치밀하고 강도높이 전개해나가고있다.

성, 중앙기관들과 도, 시, 군인민위원회들에서는 비상설중앙인민보건지도위원회의 통일적인 지도밑에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을 철저히 차단하기 위한 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사상전의 힘찬 포성을 울리며 새로운 승리에로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정치사상강국의 필승의 기상이 날이 갈수록 온 세상에 힘있게 과시되고있다.

이 땅 그 어디서나 위대한 우리 당의 정면돌파사상과 전략, 실천강령을 철저히 관철하기 위한 사상전의 불바람이 세차게 휘몰아치고있다.

정치사업무대를 들끓는 전투현장으로 옮기고 집중포화, 련속포화, 명중포화로 대중을 당의 사상과 정책을 관철하기 위한 총동원전에로 과감히 불러일으키고있는 각지의 당조직들과 일군들, 화선식경제선동의 힘찬 북소리로 일터마다에서 새로운 기적과 위훈을 창조해나가도록 적극 떠밀어주고있는 중앙과 지방의 예술단체, 기동예술선동대들, 올해에 당정책관철의 척후대, 주체혁명위업수행의 맹장부대의 용용한 기상을 더욱 남김없이 과시하도록 사상공세를 드세게 들이대고있는 청년동맹조직들…

력사의 모진 시련과 도전을 혁명적인 사상공세의 열풍으로 밀어내며 줄기차게 전진하고있는 내 조국의 자랑스러운 현실,

이는 사상전의 위력으로 당창건 75돐이 되는 뜻깊은 올해에 사회주의강국건설사에 특기할 새로운 승리를 이룩하려는 우리 당의 확고한 의지의 뚜렷한 시위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시대를 개척하고 혁명을 전진시키는 힘은 인민대중에게 있으며 인민대중의 무궁무진한 힘은 다름아닌 사상의 힘, 정신력입니다.》

승리와 영광으로 빛나는 조선혁명의 어제와 오늘, 밝은 래일이 응축되여있는 참으로 뜻깊은 말씀이다.

어버이수령님께서와 위대한 장군님께서 그러하시였듯이 사상사업을 확고히 앞세우고 인민대중의 정신력을 발동하여 우리 혁명을 백승의 한길로 이끌어오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비범한 령도의 나날들을 어찌 격정없이 되새길수 있으랴.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주체103(2014)년 2월 조선로동당 제8차 사상일군대회를 전례없이 큰 규모로 조직하도록 하시였다.

지금도 대회의 높은 연단에서 사상사업의 중요성에 대하여 강조하시던 경애하는 원수님의 열정에 넘치신 모습이 뜨겁게 어려온다.

《혁명적인 사상공세로 최후승리를 앞당겨나가자!》라는 구호를 제시하시고 당사상전선에서 획기적전환을 가져오기 위한 방향과 방도를 구체적으로 가르쳐주신 경애하는 원수님,

그이께서 제시하신 불멸의 대강을 받아안고 위대한 김정은시대 우리 당사상사업의 획기적인 전환기, 새로운 격동기를 펼쳐갈 열기로 대회장은 세차게 끓어번졌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가르쳐주신대로만 하면 못해낼 일이 없다는 신심과 용기에 넘쳐 항일유격대식으로 배낭을 메고 들끓는 전투장들에 달려나가 집중포화, 련속포화, 명중포화를 맹렬히 들이댈 맹세로 가슴끓이던 대회참가자들의 모습이 눈앞에 어려오는것만 같다.

조선로동당 제8차 사상일군대회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따라 주체혁명의 새시대의 요구에 맞게 우리 당사상사업에서 혁명적전환을 이룩하려는 당사상일군들의 억척불변의 신념과 의지를 만방에 과시한 대회합이였으며 김일성김정일주의당의 강화발전에 또 하나의 력사적인 리정표를 마련한 획기적인 사변이였다.

사상에 의하여 혁명의 명맥이 지켜지고 사상의 힘으로 혁명이 전진한다.

사회주의의 위력은 본질에 있어서 사상의 위력이다.

닭알에도 사상을 재우면 바위를 깰수 있다.

이렇듯 숭고한 뜻으로 심장을 불태우시며 끊임없이 이어가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거룩한 령도의 자욱우에 만사람의 심금을 울리는 감동깊은 이야기들이 얼마나 많이 꽃펴났던가.

사상이 강하고 군대가 강하면 이 세상 무서울것이 없다고, 적들과의 대결은 불과 불의 대결인 동시에 사상과 신념의 대결이라고, 그렇기때문에 자신께서는 사상사업을 직접 틀어쥐고 거기에 심혈을 바치고있다고 하신 일화, 비행사들의 훈련을 지도해주시며 적들과의 대결은 사상과 신념의 대결, 담력과 배짱의 대결이며 사상만 강하면 타승하지 못할 적이 없다고 힘과 용기를 안겨주신 이야기, 어느 한 공장을 찾으시여 종업원들의 사상정신상태가 어떤가에 생산목표를 수행하는가 못하는가가 달려있다고 하시면서 그들의 정신력을 최대로 발동하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벌려야 한다고 가르쳐주신 사실…

백두의 혁명정신, 백두의 칼바람정신은 우리 군대와 인민이 심장속에 영원히 품어안고 살아야 할 숭고한 정신이며 온 세상 금은보화를 다 준다고 해도 절대로 바꾸지 말아야 할 제일 귀중한 정신적재보이라고, 백두의 혁명정신, 백두의 칼바람정신을 안고 살면 세상에 무서울것도 없고 못해낼 일도 없다고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말씀은 또 얼마나 천만의 심장에 세찬 불을 지펴주었던가.(전문 보기)

 

[Korea Info]

 

당사업의 중핵중의 핵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사상이 없이는 당이 태여날수도 존재할수도 없으며 사상사업과 동떨어진 혁명투쟁이란 있을수 없다.

사상에 의하여 지켜지는것이 혁명의 명맥이며 사상의 힘으로 전진하는것이 혁명이다.

이것은 승리와 영광으로 빛나는 우리 혁명사가 확증한 철리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인민의 운명을 책임지고 혁명하는 당에 있어서 가장 위력한 무기는 사상이며 또한 유일한 무기도 사상입니다.》

우리 혁명이 전진해온 로정은 결코 탄탄대로가 아니였다.

그 길에는 남들같으면 하루도 지탱하지 못하고 물러앉을 혹독하고 위험천만한 격난도 있었다.

하지만 우리 혁명은 사상의 힘으로 그 모든것을 과감히 이겨내며 승리와 영광의 한길로 억세게 전진해왔다.

혁명령도의 전기간 주체의 사상론을 틀어쥐고 인민대중의 정신력을 발동하여 만사를 해결하여오신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

절세위인들의 현명한 령도밑에 우리 당은 사상사업을 확고히 앞세워 혁명의 승패와 진퇴를 판가리하는 시련의 고비를 혁명의 일대 고조기로 전환시켰으며 우리 혁명은 사상사업에서 전환이 일어날 때마다 큰 산을 하나씩 넘어왔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말씀하신것처럼 적수공권으로 시작한 조선혁명에서 유일무이한 무기는 위대한 혁명사상이였다.

돌이켜보면 정규적인 무력도, 국가적후방도 없는 속에서 시작된 조선혁명의 초행길에서 우리 혁명의 1세들은 사상의 힘으로 동지를 얻고 무기도 해결하였으며 사상의 힘으로 제국주의강적들을 타승하고 부강한 사회주의를 건설하였다.

세상에는 우리 혁명과 같이 첫걸음부터 자기의 확고한 지도사상을 가지고 시작한 혁명, 사상을 위대한 투쟁과 변혁의 강력한 힘으로 전환시킨 혁명은 없다.

사상사업을 조금이라도 늦추면 사람들의 혁명의식이 마비되고 나중에는 피로써 쟁취한 혁명의 전취물을 지켜낼수 없다는것은 이전 동유럽의 사회주의나라들이 남긴 피의 교훈이다.

사상정신력만 강하면 이 세상에 두려운것이 없으며 무에서 유를 창조하고 불가능도 가능으로 전환시킬수 있다는것이 위대한 수령님들의 령도밑에 혁명의 머나먼 길을 헤쳐온 우리 인민이 심장깊이 간직한 철의 진리였다.

위대한 수령님들의 숭고한 뜻을 정히 받들어 우리 조국을 세계가 우러러보는 천하제일강국으로 일떠세우실 웅지를 안으시고 이 땅우에 사상전의 포성을 세차게 울려주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

조선로동당 제8차 사상일군대회에 몸소 참석하시여 사상사업의 중요성에 대하여 강조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그날의 말씀이 뜨겁게 메아리친다.

당사상전선에 먼저 불을 지피고 사상사업의 화력을 강화하여 온 사회의 김일성김정일주의화를 위한 우리 혁명의 진군속도를 비상히 높여나가야 한다고 하시면서 전당이 선전원, 선동원이 되고 모든 일군들이 다 정치사업을 하여야 하겠다고 하신 우리 원수님이시다.

사상전선이 들끓는것만큼 대중의 정신력이 폭발하며 인민이 일떠선것만큼 혁명이 전진한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제2차 전국당초급선전일군대회 참가자들에게 보내신 력사적인 서한에서도 국가발전의 근본원천은 인민의 창조력이며 혁명의 전진동력은 인민대중의 정신적힘이라고 하시면서 사상사업은 우리 당사업의 중핵중의 핵이라고 천명하시였다.

사상사업은 당사업의 중핵중의 핵!

여기에는 사상의 위력으로 우리 혁명의 전진을 가속화해나감으로써 보다 큰 승리를 안아오시려는 절세위인의 철의 신념과 의지가 세차게 맥박치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론설 : 현실적요구에 맞게 법규범과 규정을 수정보충하는것은 사회주의건설을 추동하기 위한 중요한 사업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오늘 우리 인민은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 결정관철을 위한 투쟁에 산악같이 떨쳐나섰다.

적대세력들의 발악적인 책동을 격파하고 사회주의건설의 새로운 활로를 열어나가기 위한 정면돌파전을 힘있게 추동하는데서 중요하게 나서는 사업의 하나는 발전하는 현실의 요구에 맞게 법규범과 규정을 제때에 수정보충하는것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현실적조건과 환경에 부합되게 법조항을 새로 만들것은 만들고 효력을 취소할것은 취소하면서 우리의 법이 진실로 일심단결을 보위하며 부닥치는 도전을 뚫고나가기 위한 강력한 무기로 되게 하여야 합니다.》

법규범과 규정을 더욱 세분화, 구체화하여 과학적으로 제정완성하고 부단히 수정보충하는것은 사회주의의 승리적전진을 믿음직하게 보장하기 위한 중요한 요구이다.

법규범과 규정을 수정보충한다는것은 당의 정책적요구와 발전하는 현실의 요구를 정확히 반영하여 법의 규제력과 통제력을 높여나갈수 있게 법체계를 보다 완비하고 법조항들을 더욱 세분화, 구체화하여 제정완성해나간다는것을 의미한다.다시말하여 현실적조건과 환경에 부합되게 법규범과 규정들을 새로 만들것은 만들고 사회발전에 제동이 걸리거나 불필요한 법조항들의 효력을 취소할것은 취소하면서 과학적으로 제정완성해나간다는것이다.

공화국법은 근로인민대중의 리익과 요구에 맞게 만들어지고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실현하는데 복무하는 가장 인민적이며 혁명적인 법이다.우리 국가의 법은 사회주의사회의 모든 사람들의 행동을 규정하고 그 행동준칙대로 움직이도록 요구하는 규제적기능과 위법현상에 대하여 제재를 가하고 그것을 미리막는 통제적기능을 통하여 사회주의제도를 튼튼히 지키고 공고발전시키는 위력한 수단이다.

법은 고정불변한것이 아니며 시대가 전진하고 사회주의건설이 심화될수록 법의 조직동원적작용은 더욱 높아지게 된다.발전하는 현실의 요구에 맞게 국가사회생활의 모든 분야에 법적공간이 없도록 법규범과 규정을 보다 세분화, 구체화하기 위한 법제정 및 수정보충사업을 잘하지 못하면 국가에 기강을 바로세우고 준법기풍을 확립하는 사업에 빈틈이 생기고 혁명을 전진시키는데 제동이 걸리게 되며 법이 사람을 지키고 사람이 법을 지키는 사회주의법치국가를 건설하는데 엄중한 지장을 주게 된다.그러므로 현실적조건과 환경에 부합되게 법조항을 새로 만들것은 만들고 효력을 취소할것은 취소하면서 우리의 법이 진실로 인민을 지키고 사회발전을 추동하는 무기로서의 자기의 사명을 다할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현실적요구에 맞게 법을 수정보충하는것은 무엇보다 우리의 일심단결을 보위하기 위한 중요한 요구이다.

일심단결은 우리 혁명의 승리를 위한 최강의 보검이다.지금 적대세력들이 제일 두려워하는것은 우리의 일심단결이다.우리가 날로 가증되는 적대세력들의 악랄한 도전속에서도 사회주의건설을 순간의 답보도 없이 줄기차게 전진시켜올수 있은것은 일심단결의 불가항력이 있었기때문이다.

일심단결은 결코 저절로 지켜지고 담보되는것이 아니다.우리의 일심단결을 보위하는데서 사회주의법은 중요한 역할을 논다.

지금 적대세력들은 어떻게 하나 우리 내부를 와해시켜보려고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있다.인류가 달성한 최신과학기술의 성과를 도용하고 막대한 돈을 쏟아부어 황금만능, 약육강식을 설교하는 썩어빠진 부르죠아사상문화와 허황한 미신행위를 주입류포시키고 흑백을 전도하는 모략선전에 열을 올리는 원쑤들의 책동의 악랄성, 교묘성은 상상을 초월하고있다.적들의 목적은 사람들의 자주적인 사상의식을 마비시켜 정신적불구자로, 범죄자, 법위반자로 만들어 우리의 사상진지, 계급진지를 약화시켜 결국에는 사회주의제도를 무너뜨리자는데 있다.현실은 적대세력들의 발악적인 책동에 대처하여 법조항들을 수정보충하는 사업을 끊임없이 심화시켜 사회주의제도를 파괴하고 전복하려는 시도를 물거품으로 만듦으로써 우리의 일심단결을 굳건히 보위해나갈것을 절실히 요구하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따사로운 어버이사랑 길이 전해가리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우리 민족의 영원한 태양이시며 자애로운 어버이이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는 오늘도 해외동포들과 함께 계시며 해빛같이 환한 미소를 보내고계신다.

감격도 새로운 주체49(1960)년 1월 30일,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사회주의조국의 품에 안긴 총련일군들을 몸소 만나주시고 력사적인 담화를 하시였다.

몸은 비록 이역땅에 있어도 언제나 어버이수령님의 존귀하신 영상을 우러르며 그이를 만나뵈옵는것을 평생소원으로 여겨오던 총련일군들이였다.그러던 그들이 꿈결에도 그리웁던 어버이수령님을 몸가까이에서 뵈옵게 되였으니 그 영광, 그 행복, 그 기쁨을 무슨 말로 다 표현할수 있으랴.

잊지 못할 그날 총련사업을 하느라고 수고를 많이 하였다고, 안팎의 반동들이 재일동포들의 귀국사업을 파탄시키려고 갖은 책동을 다하였지만 동무들은 이렇게 돌아왔다고, 우리는 죽을 먹어도 한데 모여살자고 생각하고 재일동포들을 조국에 오게 하였다고 하시면서 조국에 와서도 일을 잘하고 공부를 잘하라고 사랑과 믿음을 주시고 고무격려해주신 어버이수령님, 동포애의 정이 흘러넘치는 수령님의 교시는 재일동포들의 가슴을 뜨겁게 울려주었다.

그날 절세의 위인을 우러르며 총련일군들이 쏟고쏟은 감격의 눈물은 민족의 태양이시며 재일동포들의 재생의 은인이신 위대한 수령님에 대한 다함없는 감사와 고마움의 분출이였다.정녕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는 이역의 아들딸들의 삶의 전부이시고 자애로운 어버이이시며 위대한 스승이시였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우리 수령님께서는 해외에서 사는 동포들을 더 생각하시고 걱정하시는 뜨거운 동포애의 정으로 재일동포들을 사랑의 한품에 안아주시고 그들의 운명을 보살펴주시였으며 동포들에게 온갖 배려를 다 돌려주시였습니다.》

존귀하신 그 영상 우러를수록 뜨거운 인간애를 지니시고 재일동포들을 위해 그처럼 마음써오신 어버이수령님의 로고가 어려와 격정을 금치 못하는 우리 인민이다.

일찌기 10대의 어리신 나이에 이국살이의 설음이 어떤것인가를 너무도 가슴아프게 체험하신 우리 수령님이시였다.그이께서 총련일군들과 재일동포들에게 베푸신 사랑은 가장 숭고하고 헌신적이며 가장 따사롭고 열렬하며 가장 자애롭고 다심한 태양의 사랑이였다.

일제식민지통치시기 낯설은 이역땅의 막바지인생으로 한줄기 빛조차 그립던 재일동포들에게 《조국광복회10대강령》을 보내주시여 재생의 빛발을 안겨주신분도 어버이수령님이시며 해방직후 갈길 몰라 헤매이던 그들에게 력사적인 공개서한을 보내주시여 나아갈 길을 환히 밝혀주신분도 우리 수령님이시였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사대주의, 교조주의에 물젖은자들의 그릇된 책동으로 재일조선인운동이 생사존망의 갈림길에 놓였던 시기 그 실태를 두고 누구보다 심려하시며 주체적인 로선전환방침을 제시하시였다.해외교포운동은 비록 이국땅에서 진행되지만 어디까지나 주체적립장에서 자기 나라 혁명에 참답게 이바지하는 민족적애국운동으로 되여야 한다는 가장 정당한 로선전환방침, 어버이수령님께서 조국이 시련을 겪고있던 준엄한 전화의 나날에 밝혀주신 이 위대한 강령은 재일조선인운동을 위기에서 구원해준 재생의 빛발이였다.주체적해외교포운동의 시원은 이렇게 열리였다.

총련애국위업의 강화발전을 위해 기울이신 어버이수령님의 로고와 심혈, 사랑과 은정은 또 그 얼마나 큰것인가.(전문 보기)

 

[Korea Info]

 

주체조선의 새로운 전진활로를 밝힌 불멸의 대강 -외국의 인사들 강조-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소식이 국제사회계의 커다란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속에 세계 진보적인민들의 격찬의 목소리도 날이 갈수록 높아가고있다.

벨라루씨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의 련대성그루빠 책임자는 다음과 같이 언급하였다.

조선인민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에서 조성된 대내외형세하에서 사회주의강국건설을 더욱 다그쳐나가기 위한 불멸의 대강을 제시하시였다.

전원회의를 통하여 조선은 세계앞에 적대세력들의 제재압살책동에 절대로 굴하지 않을것임을 엄숙히 천명하였으며 자체의 힘으로 보다 훌륭한 미래를 건설하려는 드팀없는 결심과 의지를 시위하였다.

승리의 력사만을 떨쳐온 조선인민이 김정은동지의 령도밑에 모든 난관을 이겨내고 당중앙위원회 전원회의 결정을 반드시 관철하리라고 확신한다.

조선로동당 위원장께서는 이번 전원회의에서 현정세와 혁명발전의 요구에 맞게 정면돌파전을 벌릴데 대한 혁명적로선을 천명하시였다고 하면서 전인디아학생련맹 위원장은 이렇게 말하였다.

전원회의는 조선로동당의 두리에 철통같이 뭉쳐 자력부강, 자력번영의 불변침로따라 용진해나가려는 조선인민의 확고부동한 신념을 과시한 력사적인 회의였다.

김정은위원장께서는 국가의 안전과 존엄 그리고 미래의 안전을 그 무엇과도 절대로 바꾸지 않을것임을 더 굳게 결심하시고 나라의 자주권과 안전을 믿음직하게 보장하기 위한 공세적인 조치들을 취할데 대하여 강조하시였다.

전대미문의 준엄한 난국을 정면돌파하고 나라의 자주권과 최고리익을 끝까지 수호하며 자력부강의 기치높이 주체혁명위업승리의 활로를 열어나갈데 대하여 밝힌 전원회의보고를 적극 지지한다.

로씨야련방공산당 하바롭스크변강위원회 비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는 미국을 우두머리로 하는 제국주의련합세력에게 커다란 타격을 주었다고 언급하고 다음과 같이 계속하였다.

존경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제시하신 정면돌파사상은 조선인민이 나라의 자주권을 굳건히 수호하고 사회주의건설을 힘있게 다그쳐나갈수 있게 하는 가장 정당한 사상이다.

김정은동지의 로숙하고 세련된 령도가 있고 그이의 두리에 일심단결된 인민이 있는 한 승리는 반드시 조선의것으로 될것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여러 나라와 지역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 계속 발생

주체109(2020)년 1월 30일 로동신문

 

여러 나라와 지역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가 계속 발생하고있다.

중국국가위생건강위원회가 밝힌데 의하면 28일현재 31개 성(자치구, 직할시)에서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으로 인한 페염환자수는 5 974명, 사망자수는 132명으로 증가하였다.

또한 이 전염병에 걸린것으로 의심되는 환자수는 9 239명이며 5만 9 990명이 의학적관찰을 받고있다.

베이징시에서 80명의 환자가 발생하였으며 그중 10여명이 심한 증세를 보이고있다.단동에서는 28일까지의 3일동안에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자수가 5명으로 늘어났으며 마카오와 대만지역에서 감염자들이 새로 등록되였다.

한편 프랑스의 빠리시와 도이췰란드의 바이에른주에서도 추가로 감염환자들이 발생하였다.

일본에서는 중국의 무한시에 체류한적이 없는 남성이 신형코로나비루스에 감염된것으로 확인되였다.이 나라 후생로동성은 국내에서 감염되였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있다.

비루스의 전파속도가 빨라지는것과 관련하여 여러 나라와 지역에서 방역사업에 관심을 돌리고있다.

싱가포르는 중국 호북성에서 온 려행자들이나 호북성에서 발급한 중국려권을 소지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입국을 금지하였다.

핀란드의 한 항공회사는 베이징시를 비롯한 중국의 일부 도시에로의 비행기운행을 중지한다고 발표하였다.

세계보건기구는 신형코로나비루스전파에 대처하기 위해 국제전문가를 중국에 보내기로 하였다고 밝혔다.(전문 보기)

 

[Korea Info]

 

高校無償化:고교무상화 / 東京朝鮮高校生の裁判を支援する会 
第7回年次総会 2020年2月23日(日)

■ 東京朝鮮高校生の裁判を支援する会 ■

東京朝鮮高校生の裁判を支援する会 第7回年次総会

2010 年、「高校無償化」に朝鮮学校が適用にならないまま実施されてから 10 年。省令ハ号削除によって朝鮮高校が完全に排除された翌 2014 年、東京朝鮮高校生62 名が原告となって国を相手とする裁判が始まり、「東京朝鮮高校生の裁判を支援する会」が結成されました。

裁判は2019 年 8 月に最高裁の不当上告棄却決定で終わりました。さらに、2 ヶ月後の 10 月には、安倍政権が「幼児教育・保育の無償化」から、朝鮮学校を含む各種学校(外国人学校)の幼稚園を排除しています。

現在の状況を考えると、裁判支援の会に参加した人たちを含めたより多くの人の結集による闘いが必要です。会を発展解消させ、運動の存続を考えたいと思います。新たな闘いのために、みなさんの結集をお願いします。

日時 2020 年 2 月 23 日(日) 16:30 開始

▶ 総会(2019 年度報告、今後の方針)

▶ リレートーク「無償化裁判を闘って」

会場 在日本韓国YMCA B1F スペースYホール

東京都千代田区神田猿楽町 2-5-5

JR 水道橋駅東口より徒歩 5 分

参加費 500円

連絡先 Mail mushokashien@yahoo.co.jp TEL 080-3930-4971

主催 東京朝鮮高校生の裁判を支援する会

 

[Korea Info]

 

김정일  선군혁명로선은 우리 시대의 위대한 혁명로선이며 우리 혁명의 백전백승의 기치이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책임일군들과 한 담화 주체92(2003)년 1월 29일-

주체109(2020)년 1월 29일 웹 우리 동포

 

오늘 우리 혁명은 당의 령도밑에 선군의 기치따라 승리적으로 전진하고있습니다.

우리 당이 펼친 선군정치에 의하여 혁명무력이 비상히 강화되고 조국의 방선이 굳건히 다져졌으며 혁명과 건설에서 위대한 전환을 가져왔습니다. 우리는 선군정치의 위력으로 제국주의자들의 반공화국, 반사회주의책동을 걸음마다 짓부시고 조국과 혁명을 보위하였으며 사회주의조선의 존엄과 권위를 세계에 높이 떨치게 되였습니다.

우리 당의 선군정치는 력사의 준엄한 시련을 통하여 검증된 필승불패의 정치이며 혁명승리를 위한 만능의 보검입니다. 총대로 개척되고 승리하여온 성스러운 혁명위업을 총대로 수호하고 계승완성하려는것은 우리 당의 변함없는 신념이며 의지입니다. 전당, 전군, 전민이 선군의 기치높이 과감한 투쟁을 벌려 사회주의강성대국을 건설하고 조국통일을 실현하며 주체혁명위업을 완성해나가야 합니다.

우리 당의 선군혁명령도, 선군정치는 군사를 제일국사로 내세우고 인민군대의 혁명적기질과 전투력에 의거하여 조국과 혁명, 사회주의를 보위하고 전반적사회주의건설을 힘있게 다그쳐나가는 혁명령도방식이며 사회주의정치방식입니다. 선군정치에서는 군사가 첫째이고 군대가 혁명의 핵심부대, 주력군이며 군대를 강화하는것이 기본입니다. 인민군대를 무적필승의 혁명무력으로 강화하여 조국의 안전과 혁명의 전취물을 사수하며 인민군대를 핵심으로, 주력으로 하여 혁명의 주체를 튼튼히 꾸리고 사회주의건설의 모든 사업을 혁명적으로, 전투적으로 벌려나가는데 선군정치의 본질적특성이 있습니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내놓으시고 일관하게 견지하신 총대중시, 군사중시사상과 로선은 우리 당 선군정치의 기초이며 출발점입니다.

인민대중의 자주위업, 사회주의위업을 위한 투쟁은 제국주의와 온갖 반혁명세력과의 힘의 대결을 동반하는것만큼 군사는 혁명의 승패와 나라와 민족의 흥망을 좌우하는 관건적문제로 나섭니다. 자체의 강력한 혁명무력을 가져야 혁명에서 승리할수 있고 승리한 혁명을 보위할수 있으며 나라와 민족의 운명을 자주적으로 개척해나갈수 있습니다. 혁명의 총대우에 혁명위업의 승리가 있고 나라와 민족의 자주독립도 번영도 있습니다. 이것은 위대한 수령님께서 밝히시고 력사에 의하여 그 진리성이 확증된 주체의 혁명원리이며 혁명의 법칙입니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혁명활동의 첫 시기 무장대오부터 조직하시고 총대에 의거하여 조국광복의 력사적위업을 실현하시였으며 조국을 광복한 다음에 당도 국가도 창건하시였습니다. 수령님께서는 광복후에도 혁명의 매 시기, 매 단계마다 언제나 군사문제에 선차적인 관심을 돌리시고 혁명무력을 끊임없이 강화하여 혁명과 건설의 승리적전진을 군사적으로 확고히 담보할수 있게 하시였습니다.

우리 당의 선군정치는 위대한 수령님의 총대중시, 군사중시사상과 로선을 계승하고 변화된 정세의 요구에 맞게 심화발전시켜 내놓은 우리 시대의 위력한 정치방식입니다. 오늘 우리는 선군정치로 수령님의 위대한 군사사상과 불멸의 업적을 옹호고수하고 그것을 새로운 높이에서 더욱 빛내이며 주체위업승리의 앞길을 열어나가고있습니다. 주체혁명의 새시대는 선군시대이며 선군의 기치따라 승승장구하는 우리 혁명발전의 새로운 높은 단계로 됩니다.

선군혁명로선, 선군정치는 시대와 혁명의 요구를 가장 정확히 반영한 과학적인 혁명로선이며 정치방식입니다.(전문 보기)

 

[Korea Info]

 

김정은  당세포사업을 개선강화하여 당의 전투적위력을 백방으로 높이고 강성국가건설을 힘있게 다그치자 -조선로동당 제4차 세포비서대회에서 한 연설 주체102(2013)년 1월 29일-

주체109(2020)년 1월 29일 웹 우리 동포

 

대회보고와 토론들을 통하여 지난 시기 당세포사업에서 이룩된 성과와 경험, 결함들이 옳게 총화되였다고 보면서 우리 당과 혁명발전의 요구에 맞게 당세포의 기능과 역할을 결정적으로 높이는데서 나서는 몇가지 문제에 대하여 말하려고 합니다.

동지들!

오늘 우리 혁명은 새로운 전환적국면을 맞이하였습니다.

우리 당과 군대와 인민은 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의 불멸의 태양기아래 더욱 굳게 단결되였으며 수령님과 장군님의 유훈을 지켜 자주의 길, 선군의 길, 사회주의길을 따라 곧바로 전진하고있습니다.

어려운 시련과 난관속에서도 장군님께서 물려주신 귀중한 혁명유산들을 굳건히 지켜내고 더욱 빛내임으로써 우리는 보다 큰 승리를 쟁취할수 있는 강력한 밑천과 열쇠를 자기 손에 확고히 틀어쥐게 되였습니다.

특히 지난해에 인공지구위성 《광명성ㅡ3》호 2호기를 성과적으로 발사한것은 백두산대국의 무진막강한 국력을 만방에 과시한 력사적장거이며 우리 공화국을 압살하기 위하여 악랄하게 책동하는 적대세력들에게 철추를 내린 특대사변이였습니다.

이제는 우리가 제국주의자들과의 대결에서 주도권을 더욱 확고히 틀어쥐게 되였으며 경제강국건설과 인민생활에서 전환을 일으키는것은 시간문제로 되였습니다.

우리는 우주를 정복한 그 정신, 그 기백으로 경제건설과 인민생활에서 결정적전환을 이룩하고 사회주의강성국가의 령마루에 승리의 붉은기를 휘날려야 합니다.

우리가 강성국가건설을 힘있게 밀고나가자면 혁명의 참모부이며 향도적력량인 당을 조직사상적으로 더욱 강화하고 전체 인민을 당의 두리에 굳게 묶어세워 당정책관철에로 힘있게 조직동원하여야 합니다.

전당이 하나의 사상의지로 굳게 뭉치고 당과 인민이 혼연일체가 되여 혁명과 건설을 밀고나가는것은 위대한 김일성,
김정일동지당의 본성이며 전통적인 혁명방식입니다.

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께서는 우리 당을 유일사상체계, 유일적령도체계가 확고히 서고 인민대중속에 깊이 뿌리박은 불패의 당으로 강화발전시키시였으며 당의 두리에 철통같이 뭉친 인민대중의 혁명적열의와 창조적힘에 의거하여 륭성번영하는 사회주의강국을 일떠세우시였습니다.

승리와 영광만을 아로새겨온 우리 당의 붉은 기폭과 이 땅우에 마련된 사회주의전취물들마다에는 수령은 당원들과 인민들을 믿고 당원들과 인민들은 수령을 절대적으로 신뢰하며 충정으로 받들어온 일심단결의 자랑스러운 력사가 깃들어있습니다.

우리는 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께서 이룩하신 불멸의 당건설업적을 만년재보로 틀어쥐고 우리 당을 하나의 사상의지로 굳게 단결되고 인민대중속에 깊이 뿌리박은 위력한 전투적참모부로 더욱 강화발전시키며 당과 인민의 혼연일체의 위력으로 이 땅우에 온 세계가 우러러보는 천하제일강국, 인민의 락원을 반드시 일떠세워야 합니다.

주체혁명의 새시대의 요구에 맞게 우리 당을 더욱 강화하고 강성국가건설을 힘있게 다그치는데서 당세포의 위치와 역할이 대단히 중요합니다.

당세포는 당원들의 당생활거점이고 군중속에 뻗어있는 당의 말단신경이며 당정책관철의 척후대입니다.

당세포만 강하면 그 어떤 역경속에서도 당이 흔들리지 않으며 이 세상에 무서울것이 없고 못해낼 일이 없습니다.

당세포를 강화하는것이 전당을 강화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기본고리로 되기때문에 당중앙은 조선로동당 제4차 대표자회가 있은 다음 당사업을 개선하기 위한 첫 대회로 세포비서들의 대회를 소집하였으며 이번 대회를 당대회와 당대표자회에 못지 않게 중시하고있습니다.

조선로동당 제4차 세포비서대회가 당의 전투적위력을 백방으로 높이고 강성국가건설을 다그치는데서 결정적전환의 계기로 되게 하자면 대회참가자들을 비롯한 전당의 세포비서들이 당의 의도를 똑똑히 알고 당세포사업을 근본적으로 개선강화해나가야 합니다.

현시기 당세포앞에 나서는 가장 중요한 과업은 당원들을 참다운 김일성김정일주의자로, 우리 당의 진정한 동지, 전우로 준비시키는것입니다.

모든 당원들을 참다운 김일성김정일주의자로 준비시키는것은 우리 당을 영원한 수령님의 당, 장군님의 당으로 강화발전시키고 강성국가건설과 주체혁명의 최후승리를 이룩해나가기 위한 선결조건이며 결정적담보입니다.

김일성김정일주의자란 김일성김정일주의를 확고한 신념으로 삼고 우리 당의 령도따라 주체혁명의 승리를 위하여 모든것을 다 바쳐나가는 수령님과 장군님의 참된 전사, 제자를 말합니다.

당세포들은 당원들을 참다운 김일성김정일주의자로 준비시키는것을 기본으로 틀어쥐고 당조직사상생활지도를 짜고들어야 합니다.

당원들속에서 김일성김정일주의교양을 실속있게 벌려 그들을 우리 당의 주체사상, 선군사상으로 철저히 무장하고 혁명의 수뇌부결사옹위정신과 사회주의에 대한 투철한 신념, 견결한 반제계급의식을 지닌 열렬한 혁명투사로 튼튼히 준비시켜야 합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20年1月
« 12月   2月 »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