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인민군 판문점대표부 리명박정권의 PSI 《전면참여》를 우리에 대한 선전포고로 간주할것이다

2009년 5월 27일 《조선신보》중에서

조선인민군 판문점대표부는 27일 성명을 발표하여 리명박정권이 상전의 요구에 맹종하여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PSI)의 《전면참여》를 꺼리낌없이 자행한것을 우리에 대한 선전포고로 간주할것이다라고 선포하였다.

조선인민군 판문점대표부 성명은 다음과 같다.

전쟁도 평화도 아닌 우리 나라의 불안정한 정세는 언제 전쟁이 터질지 모를 극한상황에로 치닫고있다.

이러한 사태는 전적으로 정전협정은 안중에도 없이 교전일방인 우리를 반대하는 군사적고립압살에 미쳐날뛰는 미제와 그에 편승한 리명박역적패당의 발악적인 책동과 직결되여있다.

그 대표적움직임이 바로 상전과 주구의 공모결탁으로 강행된 미국주도하의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에 대한 리명박역적패당의 무모한 《전면참여》책동이다.

원래 우리에 대한 군사적봉쇄와 날강도적인 해상봉쇄를 노린 이 《구상》에 괴뢰들을 끌어들이기 위한 미국의 시도는 부쉬행정부때부터 끈질기게 추진되여왔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09年5月
« 4月   6月 »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