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 고 : 《맞춤형억제전략》의 위험성

주체102(2013)년 10월 29일 《우리 민족끼리》

 

얼마전 미국과 남조선괴뢰패당은 서울에서 《제45차 년례안보협의회》라는 군사적모의판을 벌려놓고 우리의 《핵 및 탄도미싸일위협》을 운운하면서 핵선제타격을 노린 그 무슨 《맞춤형억제전략》이라는것을 공포하였다.

이것은 그 내용과 성격으로 보나 위험성으로 보나 명백히 새 전쟁의도를 로골적으로 드러내고 명시화한 침략문서이며 전쟁도발각본이다.

미국이 《맞춤형》이니 뭐니 하면서 반공화국압살전략을 고안해낸것은 결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러나 지난 시기의 《맞춤형전략》들은 주로 우리 공화국에 대한 경제제재에 초점을 둔것들이였다.

대표적으로 미국이 지난 2003년에 내들었던 《맞춤형봉쇄전략》은 조선반도 주변나라들이 우리와의 경제교류를 축소하거나 차단하며 유엔이 우리에 대한 경제제재를 한다는것, 그 누구의 《미싸일수출》을 봉쇄한다는것이였다. 그리고 2010년경에 고안해냈던 《맞춤형금융제재》라는것도 미국이 제3국이 우리와의 무역거래에서 은행에서의 외화결제를 못하게 압력을 가하며 유엔이 제재결의를 정확히 리행하도록 하겠다는것이였다. 그러나 이것들은 모두 주권국가의 자주권을 란폭하게 유린하는것으로 하여 많은 나라들의 비난을 불러일으켰으며 결국 이에 응하지 않아 실패하였다.

이번의 《맞춤형억제전략》은 성격과 내용에 있어서 이전과 완전히 다르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13年10月
« 9月   11月 »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