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for 3月 25th, 2024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조선인민군 근위 서울류경수제105땅크사단 지휘부와 직속 제1땅크장갑보병련대를 시찰하시였다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3월 24일 조선인민군 근위 서울류경수제105땅크사단 지휘부와 직속 제1땅크장갑보병련대를 시찰하시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비서이며 당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인 박정천동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상 강순남동지, 조선인민군 총참모장 리영길동지가 동행하였다.

절세위인들의 손길아래 충성과 위훈의 력사만을 아로새기는 억척의 무쇠철갑대오로 자라난 근위부대에는 위대한 김정은동지를 수반으로 하는 당중앙위원회를 정치사상적으로, 목숨으로 사수해갈 투철한 수령결사옹위정신과 견결한 조국결사수호정신이 용암마냥 세차게 끓어번지고있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사단 지휘부에 도착하시자 전체 장병들은 탁월한 사상과 령도, 정력적인 헌신으로 우리 군대를 불패의 최정예혁명강군으로 강화발전시켜주시고 백전백승의 한길로 줄기차게 인도하시는 강철의 령장을 우러러 열화같은 《만세!》의 환호성을 목청껏 터쳐올리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제105땅크사단장의 영접보고를 받으시고 사단과 관하 련합부대군기와 지휘관대렬을 사열하시였다.

김정은동지께 전체 사단장병들의 다함없는 흠모와 고마움의 마음을 담아 군인들이 향기그윽한 꽃다발을 삼가 드리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사단지휘관들의 안내를 받으시며 혁명사적관을 돌아보시였다.

위대한 수령님의 직접적인 발기와 세심한 보살피심에 의하여 1948년 8월 우리 혁명무력의 첫 땅크부대로 조직되여 강철의 정예사단으로 명성을 높이 떨쳐온 부대에는 절세위인들의 불멸의 령도사적과 전투적위훈이 수많이 아로새겨져있다.

수령님의 품속에서 용맹한 자주적근위병의 대부대로 탄생한 사단은 지난 조국해방전쟁시기 제일먼저 서울에 돌입하여 괴뢰중앙청에 공화국기발을 띄우고 수많은 전투들에서 혁혁한 무훈을 세움으로써 자기의 빛나는 이름에 근위, 서울칭호를 새겼으며 1960년대에는 붉은기중대운동의 첫 봉화를 든 대중운동의 고향부대로, 1980년대에는 금성친위부대로, 새 세기에는 전군의 맨 앞장에서 오중흡7련대기발을 높이 휘날리며 조국수호의 자랑찬 군공을 힘있게 떨쳐왔다.

김정은동지께서는 성스럽고 긍지높은 부대의 발전행로에 바쳐오신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불멸의 헌신과 로고가 력력히 슴배여있는 귀중한 사적자료들을 보시면서 승리와 영광으로 빛나는 무적의 철갑대오로 충성의 한길을 걸어온 근위땅크부대의 자랑찬 로정을 감회깊이 회고하시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근위 서울류경수제105땅크사단의 력사속에는 혁명의 준엄한 년대기마다 당과 수령을 목숨바쳐 보위한 영광스러운 수령결사옹위의 투쟁전통과 무수한 전투위훈이 기록되여있다고 하시면서 근위부대의 충실성의 고귀한 전통, 위대한 승리의 전통이 오늘도 래일도 영원히 대를 이어 계승되여야 한다고 말씀하시였다.

그러시면서 군인들속에서 사상교양사업을 실속있게 진행하여 그들이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의 령도자욱이 뜨겁게 어려있는 영광의 부대에서 군사복무를 하는 남다른 긍지와 자부심을 안고 전쟁준비완성과 전투력강화의 자랑찬 성과로 우리 수령님과 우리 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을 견결히 고수하고 더욱 빛내여가게 하여야 한다고 말씀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사단장으로부터 사단의 공격 및 방어작전계획에 대한 보고를 청취하신 다음 전투문건들을 검토하시면서 사단관하 련합부대들의 작전전투임무와 전투훈련방향에 대하여 가르쳐주시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전쟁준비완성을 위한 훈련열풍이 세차게 고조되고있는 오늘의 투쟁에서도 우리 군대의 영웅성과 용감성의 상징부대인 제105땅크사단이 전군의 본보기답게 기치를 높이 들고나가야 한다고 하시면서 땅크병들을 압도적인 사상정신력으로 더욱 철저히 무장시키고 군사기술적으로, 육체적으로 튼튼히 단련시키며 전투기술기재들의 경상적인 동원태세를 빈틈없이 갖출데 대한 문제를 비롯하여 부대의 싸움준비와 전투력을 백방으로 강화하는데서 지침으로 되는 강령적인 과업들을 제시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군인회관에서 사단예술선전대의 공연을 관람하시였다.

예술선전대원들은 혁명적이며 기백이 넘치는 공연을 통하여 당에 끝없이 충직한 영웅적조선인민군의 높은 사상정신세계와 영용한 기질을 남김없이 과시하였으며 김정은동지의 령도따라 조국의 무궁한 번영과 인민의 안녕을 위하여 힘차게 싸워갈 철석같은 신념과 의지를 감명깊게 보여주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사단의 모든 장병들이 전화의 화선땅크병들이 발휘하였던 불굴의 전투정신을 그대로 이어받아 오늘의 조국사수전, 혁명보위전에서도 근위부대의 기개를 더 높이 떨치리라는 기대와 확신을 표명하시고 지휘부 장병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으시였다.

김정은동지를 모시고 뜻깊은 기념사진을 찍은 장병들은 크나큰 사랑과 믿음을 안겨주시고 혁명군대의 무적필승의 기상을 백배해주신 위대한 령장을 우러러 불같은 충성과 보답의 맹세를 다짐하며 폭풍같은 《만세!》의 환호와 《김정은》, 《결사옹위》의 구호를 우렁차게 웨쳤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근위 서울류경수제105땅크사단직속 제1땅크장갑보병련대를 시찰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부대에 도착하시자 무상의 영광과 행복을 지닌 끝없는 감격과 환희에 넘쳐 장병들이 터쳐올리는 우렁찬 《만세!》의 환호성이 하늘땅을 진감하며 힘차게 울려퍼지였다.

제1땅크장갑보병련대장이 영접보고를 드리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최근에 진행된 조선인민군 땅크병대련합부대간의 대항훈련경기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련대의 땅크병들을 또다시 만나주시고 따뜻이 고무격려해주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련대 지휘부청사에서 련대지휘성원들과 담화하시고 구분대 병실을 돌아보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련대훈련장에서 땅크병들의 장애물극복 및 고속돌파훈련을 지도하시였다.

훈련이 시작되자 일제히 돌격에 진입한 무쇠철마들은 육중한 동체를 기동성있게 움직이며 견고한 방어계선들을 단숨에 극복하면서 주체전법과 원쑤격멸의 의지로 만장약한 영용한 땅크병들의 능숙한 공격능력과 당당한 자신심을 뚜렷이 과시하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훈련에 참가한 땅크병들이 그 어떤 전투임무도 수행할수 있는 일당백의 만능승조들로 튼튼히 준비되여있다고 못내 만족해하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훈련에 참가한 땅크병들과 련대군인들과 함께 뜻깊은 기념사진을 찍으시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구분대식당을 돌아보시면서 군인들의 생활을 친어버이심정으로 따뜻이 보살펴주시였다.

김정은동지께서는 군인들이 식사하는 모습을 만족하게 바라보시면서 지휘관들이 군인들의 식생활을 더욱 개선하기 위해 언제나 깊은 관심을 돌리고 고기와 남새를 비롯한 여러가지 부식물을 제때에 정상적으로 보장하며 병사들에게 훌륭한 생활조건을 마련해주기 위해 진정을 다해 노력하여야 한다고 당부하시였다.

사단의 전체 장병들은 몸소 부대에 찾아오시여 따뜻이 고무격려해주시며 한없는 사랑과 믿음을 안겨주시고 값높은 영광의 절정에 세워주신 원수님에 대한 다함없는 고마움에 격정을 금치 못하면서 전화의 영웅땅크부대의 전통을 변함없이 계승하여 당중앙의 명령에 절대충성, 절대복종하는 불패의 전투대오로, 앞으로의 격전장에서도 승리의 진격로를 앞장에서 열어제끼는 진짜배기싸움군들로 억세게 준비해갈 불같은 맹세를 다지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조선로동당대표단 단장이 중국공산당 중앙외사사업위원회 판공실 주임을 만났다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조선로동당대표단 단장으로 중국을 방문하고있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후보위원이며 당중앙위원회 국제부장인 김성남동지가 23일 베이징의 낚시터국빈관에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중앙외사사업위원회 판공실 주임인 왕의동지를 만나 따뜻한 분위기속에서 담화를 하였다.

김성남동지는 조중친선의 해에 두 당, 두 나라 대외사업부문들이 쌍방사이에 계획된 다양하고 풍부한 교류와 협조사업들이 훌륭한 결실을 맺도록 함으로써 쌍무관계를 한층 강화하는데 기여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왕의동지는 피로써 맺어진 공동의 귀중한 재부인 중조친선을 훌륭히 수호하고 훌륭히 공고히 하며 훌륭히 발전시켜나가는것은 중국당과 정부, 인민의 확고부동한 립장이며 의지이라고 하면서 습근평총서기동지와 김정은총비서동지의 전략적인도하에 두 나라 친선관계가 모든 도전과 난관을 극복하고 확고부동하게 전진하리라는 확신을 표명하였다.

중국은 앞으로도 국제무대에서 조선과의 전략적의사소통과 전술적협동을 부단히 강화하여 두 당, 두 나라 인민의 공동의 리익을 확고히 수호하며 중조친선을 발전시켜나갈것이라고 그는 확언하였다.

조선로동당대표단 성원들, 중국주재 우리 나라 특명전권대사와 중화인민공화국 외교부 부부장,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련락부장조리를 비롯한 관계일군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이날 조선로동당대표단은 왕의동지가 마련한 오찬에 초대되였다.(전문 보기)

 

[Korea Info]

 

김여정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담화

주체113(2024)년 3월 25일 조선중앙통신

 

지난달 나는 일본 기시다수상이 국회에서 조일수뇌회담문제에 의욕을 표시한데 대해 개인적소견을 밝힌바 있다.

최근에도 기시다수상은 또다른 경로를 통해 가능한 빠른 시기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을 직접 만나고싶다는 의향을 우리에게 전해왔다.

일전에도 말했듯이 조일관계개선의 새 출로를 열어나가는데서 중요한것은 일본의 실제적인 정치적결단이다.

단순히 수뇌회담에 나서려는 마음가짐만으로는 불신과 오해로 가득찬 두 나라 관계를 풀수 없다는것이 지나온 조일관계력사가 주는 교훈이다.

일본이 지금처럼 우리의 주권적권리행사에 간섭하려들고 더이상 해결할것도,알 재간도 없는 랍치문제에 의연 골몰한다면 수상의 구상이 인기끌기에 불과하다는 평판을 피할수 없게 될것이다.

명백한것은 일본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한사코 적대시하며 주권적권리를 침해할 때에는 우리의 적으로 간주되여 과녁에 들어오게 되여있지 결코 벗으로는 될수 없다는것이다.

진심으로 일본이 두 나라 관계를 풀고 우리의 가까운 이웃이 되여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보장하는데 기여하고싶다면 자국의 전반리익에 부합되는 전략적선택을 할 정치적용단을 내리는것이 필요하다.

공정하고 평등한 자세에서 우리의 주권적권리와 안전리익을 존중한다면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자위력강화는 그 어떤 경우에도 일본에 안보위협으로 되지 않을것이다.

수상은 우리 정부의 명백한 립장을 알고 말을 해도 해야 할것이다.

자기가 원한다고 하여,결심을 하였다고 하여 우리 국가의 지도부를 만날수 있고 또 만나주는것이 아니라는것을 수상은 알아야 한다.

 

주체113(2024)년 3월 25일

평 양

(전문 보기)

 

[Korea Info]

 

金與正党副部長が談話発表

チュチェ113(2024)年 3月 25日 朝鮮中央通信

 

【平壌3月25日発朝鮮中央通信】朝鮮労働党中央委員会の金與正副部長が25日、次のような談話を発表した。

先月、私は日本の岸田首相が国会で朝日首脳会談問題に意欲を示したことについて個人的な所見を述べたことがある。

最近も岸田首相は、異なるルートを通じて可能な限り早いうちに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国国務委員長に直接会いたいという意向をわれわれに伝えてきた。

先日にも言ったように、朝日関係改善の新しい活路を開く上で重要なのは日本の実際の政治的決断である。

単に首脳会談に乗り出すという心構えだけでは不信と誤解でいっぱいになった両国関係を解決することができないというのが、過ぎ去った朝日関係の歴史が与える教訓である。

日本が今のようにわれわれの主権的権利の行使に干渉しようとし、これ以上解決すべきことも、知るよしもない拉致問題に依然として没頭するなら首相の構想が人気取りにすぎないという評判を避けられなくなるであろう。

明白なのは、日本が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国をあくまでも敵視して主権的権利を侵害する際には、われわれの敵と見なされて標的に入るようになるだけであって、決して友人にはなれないということである。

心から日本が両国関係を解決し、われわれの親しい隣国になって地域の平和と安定を保障することに寄与したいなら、自国の全般利益に合致する戦略的選択をする政治的勇断を下すことが必要である。

公正で平等な姿勢でわれわれの主権的権利と安全利益を尊重するなら、朝鮮民主主義人民共和国の自衛力強化はいかなる場合にも日本にとって安保脅威にならないであろう。

首相はわが政府の明白な立場を知った上で発言すべきである。

自分が願うからといって、決心したからといってわが国家の指導部に会うことができ、また会ってくれるのではないということを首相は知るべきである。(記事全文)

 

[Korea Info]

 

새로운 세계질서수립을 지향하여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지금 많은 나라들이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력이 주도하는 세계질서에 환멸을 느끼고있다.

중국의 신화통신은 2월에 진행된 뮨헨안보회의에서 발표된 보고서에 현존하는 세계질서에 대한 발전도상나라들의 분노와 그것을 개조할데 대한 호소가 집중적으로 언급되였다고 보도하였다.이 회의의 여가시간에 가나대통령이 한 말을 통해서도 현 세계질서에 대한 발전도상나라들의 불만을 잘 알수 있다.그는 현 세계질서에는 단결이 결여되여있다고 하면서 아프리카인들은 신형코로나비루스왁찐접종을 받지 못하고있는 등 최근의 세계적인 위기들에 홀로 대처하고있다고 주장하였다.

이것을 통해서도 미국이 수립하고 주도하는 세계질서가 서방세력에게는 리득을 주고 과반수 발전도상나라들에는 피해를 주는 매우 불공평한 약육강식의 질서라는것이 충분히 립증되고있다.

오늘 절대다수 나라들은 지배와 압박이 없는 다무적이고 다극화된 세계에서 친선과 단결에 기초한 공정한 협력과 관계발전을 이룩해나갈수 있는 시기가 도래하기를 바라고있다.

이러한 속에서 적지 않은 발전도상나라들 특히는 서방이 주도하는 세계질서의 피해국들, 그에 환멸을 느끼는 나라들이 브릭스에 접근하고있다.

현재 베네수엘라를 비롯하여 약 30개 나라가 브릭스와 가까와지는데 관심을 표시하고있다고 한다.

세계경제발전에서 차지하는 지위와 역할이 상승함에 따라 브릭스는 지난 시기 서방주도의 경제체계안에서 성원국들사이의 협력을 기본으로 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점차 자기중심의 새로운 세계질서를 수립하는데로 나가고있다.2010년대에 미국의 인터네트독점에 대항한 독자적인 인터네트구축계획과 세계정보기술시장에 대한 미국기업들의 독점을 붕괴시키기 위한 공동전략을 작성하고 서방주도의 국제통화기금을 개혁하여 발전도상나라들의 리익에 상응한 세계질서수립을 위해 공동으로 노력할 립장을 공식 표명한것은 그 대표적실례이다.

자료에 의하면 브릭스는 일련의 지표들에서 서방나라들로 구성된 7개국집단을 따라앞섰다.실례로 구매력평가기준에 따르는 브릭스성원국들의 국내총생산액은 세계총생산액의 35.6%로서 7개국집단(30.3%)에 비해 높다.또한 브릭스는 지구륙지면적의 30%, 세계인구의 45%를 차지하고있다.

이 격차는 앞으로 더욱 심해질것으로 전망되고있다.

로씨야대통령 뿌찐은 얼마전 세계청년축전 페막식과 그 참가자들과의 상봉에서 브릭스와 7개국집단과의 격차가 날로 심해지고있으며 이러한 추이를 돌려세우기는 불가능하다고 평하였다.

오늘에 와서 적지 않은 나라들이 7개국집단을 넘겨다보는것이 아니라 브릭스와 같이 신흥 및 발전도상나라들로 이루어진 기구들과의 협력에 기대를 표시하고있다.

현재 국제관계구도가 신랭전체제로 확고히 전환된 속에서 브릭스가 민족화페에 의한 지불을 장려하고 공동화페를 내오려 하고있는것도 많은 나라들의 관심을 끌어당기고있으며 희망을 안겨주고있다.

지금 불평등한 국제금융통화체계에서 딸라는 미국중심의 국제질서를 유지하고 공고히 하기 위한 도구, 서방나라들의 탐욕과 지배적야망이 반영된 정치경제적과제해결을 위한 실제적인 혹은 잠재적인 무기로 되고있다.서방세력은 저들에게만 리득을 주는 국제금융통화체계를 발동하여 많은 발전도상나라들의 자체생산력과 무역활동을 억제하고 그 발전전망을 파괴하고있다.자주를 지향하거나 식민주의적인 정치경제체계를 받아들이지 않는 나라들에 한해서는 제재압박을 가하면서 국제적고립을 조성하고 경제적으로 파산시키려 하고있다.

하기에 딸라를 배제한 민족화페, 공동화페로 무역활동을 진행하고 자체의 경제와 문화를 보호, 발전시켜나갈수 있는 새로운 세계질서를 수립해나가려는 신흥 및 발전도상나라들의 지향이 더욱 강렬해지고있다.

미국을 비롯한 서방세력의 분렬와해책동속에서도 날로 확대발전하고있는 브릭스를 비롯하여 신흥 및 발전도상나라들로 무어진 전 지구적 혹은 지역적협력기구들이 세계의 변화과정을 촉진하는데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파렴치성과 날강도적기질은 미국의 속성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미국이 날강도적으로 더욱 오만무례하게 놀아대고있다.주권국가들에 무력을 서슴없이 사용하고 《침략을 반대한다.》는 구실밑에 더 큰 침략의 길로 나가면서 파국적인 새 세계대전의 위험을 조성하고있다.

하다면 미국의 이러한 파렴치한 행동의 밑바닥에 깔려있는것은 과연 무엇인가.

지금으로부터 백수십년전 미국의 악명높은 강도단의 왕초들속에는 빌트라는자가 있었다.이자는 자기의 인생관에 대하여 말하면서 《나만큼 힘센 사람에게 법은 있으나마나하다.》고 거리낌없이 실토하였다.법보다 주먹이 더 가깝고 위력하며 절대적이라는 그야말로 강도의 론리이다.

이 강도의 론리가 지금 미지배층의 행동지침으로 되고있다.

한때 미행정부의 고위관리였던 죤 볼튼은 미국인들이 《오만하고 비타협적이며 무자비한 립헌적패권주의자》로 되여야 《최고위급지도인물들이 결심을 내릴 때 일방적인 무력사용도 자유롭게 선택》할수 있다고 떠벌이군 하였다.미국은 유일무이한 지위를 가지고있기때문에 법적으로 구속되거나 자기가 서명한 국제조약들의 리행의무를 걸머지지 않아도 된다는것이 그의 주장이다.

전 미국무장관 라이스도 볼튼의 견해에 전적인 공감을 표시하면서 미국이 《항상 력사의 정의의 편에 서있기때문에》 국제규범과 규정들이나 유엔과 같은 기구들에 더이상 매이지 말아야 한다고 하였다.

실제로 미국은 1980년대이래 유엔인권리사회와 세계보건기구, 유엔교육과학문화기구, 기후변화에 관한 빠리협정, 중거리 및 보다 짧은거리미싸일철페조약 등 적지 않은 국제기구 혹은 조약에서 탈퇴하였다.그중에는 탈퇴하였다가 다시 복귀하고 복귀하였다가 다시 탈퇴한것들도 있다.지금도 미국은 맞갖지 않으면 국제기구에서 탈퇴하거나 조약을 파기하는 수법을 쓰고있다.

얼마전에는 미국의 대외정책을 총괄한다고 하는 현 국무장관 블링컨이 《국제제도의 식탁에 앉지 못하면 음식안내표에 오르고만다.》는 망발을 늘어놓았다.저들이 주도하는 세계질서를 따르지 않으면 먹이감이 되여야 한다는 폭언에 세상사람들은 아연함을 금치 못해하였다.

미국은 력대로 그렇게 행동하여왔다.랭전종식후에는 세계의 《제왕》처럼 행세하며 유엔과 국제법을 안중에도 두지 않고 힘을 함부로 사용하였다.

2003년에 《대량살륙무기위협》을 구실로 국제법과 유엔을 무시하고 일방적으로 이라크를 침공하였다.

이러한 실례는 허다하다.현세기에 들어와서만도 미국은 저들의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하여 80여개 나라에서 전쟁을 일으키거나 군사행동을 전개하여 수많은 사상자와 피난민을 발생시켰다.

미국의 날강도적본성과 오만성, 파렴치성은 저들이 마치도 《세계의 지도자》나 되는것처럼 행세하면서 모든 문제들을 이중기준으로 대하고 평가하는데서, 주권국가들에 이래라저래라 훈시질을 하고 이에 응하지 않을 때에는 테로행위까지 서슴없이 감행하고있는데서도 찾아볼수 있다.

살륙과 침략, 테로와 음모로 자기의 몰골을 드러내고 존재를 유지해오고있는것이 바로 미국이다.

력대로 미국은 저들에게 고분고분하지 않은 나라들과 개별적인물들을 다 테로대상으로 삼았다.

1961년부터 1976년까지의 기간에 세계 여러 나라의 정계인사들, 정부요인들을 대상으로 감행한 테로행위만도 무려 900여차에 달한다.

미국 보스톤종합대학의 한 부교수는 도서 《은페된 정권교체: 미국의 비밀랭전》에서 미국은 1947년부터 1989년까지의 기간에 모두 70차의 정권교체행동을 벌렸는데 그중 64차는 비밀리에, 6차는 공개적으로 벌렸다, 정권교체대상도 적과 동맹국 그리고 정치체제를 가리지 않았다, 랭전종식후 미국은 아이띠, 아프가니스탄, 이라크, 리비아, 수리아, 베네수엘라 등 많은 나라들에서 정권교체행동을 감행하였다고 밝혔다.

다른 나라 국가지도자들과 정치가들에 대한 미국의 테로행위는 여전히 계속되고있다.

미국의 강도적론리와 오만무례하고 파렴치한 행위는 세계의 평화와 안전을 파괴하고 인류에게 재난만을 가져다주고있다.예나 지금이나 국내법을 국제법우에 올려놓고 제멋대로 분수없이 놀아대는 망나니국가 미국을 그대로 두고서는 세계가 평온할수 없다는것은 너무나도 자명하다.

미국이야말로 인류의 지탄을 받고 이 지구상에서 사라져야 할 악의 제국이다.(전문 보기)

 

[Korea Info]

 

윤석열괴뢰퇴진을 요구하는 초불집회 서울에서 진행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괴뢰한국의 룡산초불행동이 20일 서울에서 윤석열괴뢰퇴진을 요구하는 초불집회를 가지였다.

집회에서 발언자들은 윤석열이 집권한이래 전쟁위기가 최고조에 달하였다고 하면서 어떻게 해서든지 전쟁을 막아야 한다, 전쟁을 부르짖는 윤석열을 하루빨리 탄핵해야 한다고 성토하였다.

이번 괴뢰국회의원선거에서 전쟁책동과 파쑈탄압으로 민중의 삶을 파괴하는 윤석열과 《국민의힘》을 반드시 응징해야 한다고 그들은 밝혔다.

그들은 분노한 민심을 총폭발시켜 무도한 윤석열패당을 기어이 심판하고 집권통치를 끝장낼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집회참가자들은 《3년은 너무 길다! 하루빨리 윤석열을 탄핵하자!》, 《전쟁광 윤석열을 탄핵하자!》, 《윤석열을 탄핵하자! 김건희를 구속하라!》 등의 구호들을 웨치며 시위행진을 벌렸다.(전문 보기)

 

[Korea Info]

 

상식 : 혈압이 낮아지게 하는 10가지 비결(1)

주체113(2024)년 3월 25일 로동신문

 

다음과 같은 음식섭취방법과 생활방식을 적용하면 고혈압병을 개선할수 있다.

1.가공된 탄수화물이나 당분을 적게 섭취한다.

혈당수치가 높아지면 고혈압이 초래될수 있다.가공한 낟알 혹은 당분이 아니라 천연탄수화물식품 실례로 감자나 고구마, 과일을 먹는다.인체의 활동능력에 근거하여 탄수화물의 섭취량을 조절한다.

2.광물질을 많이 섭취한다.

혈압을 낮추는데서 칼리움과 마그네시움, 칼시움을 많이 섭취하는것은 소금섭취량을 조절하는것보다 더욱 중요하다.

칼리움이 풍부히 들어있는 음식 실례로 감자와 도마도 등을 섭취한다.또한 젖제품과 물고기, 굳은열매, 푸른남새 등 칼시움이 많이 들어있는 식품을 섭취한다.

호박씨와 살구씨, 푸른남새와 같은 식품을 먹으면 마그네시움섭취량을 늘일수 있다.

3.풀먹는집짐승의 젖으로 만든 식품을 섭취한다.

이러한 식품에는 심장혈관질병을 예방하는데서 중요한 작용을 하는 비타민K2이 풍부히 들어있다.비타민K2이 들어있는 식품에는 닭간 등이 있다.비타민K2보충제를 복용하는것도 유익하다.

4.ω-3지방산이 풍부히 들어있는 물고기를 매주 450g씩 섭취한다.

물고기속의 ω-3지방산은 고혈압과 심장병발생위험성을 낮출수 있다.물고기를 통해 ω-3지방산을 섭취하는것은 보충제나 물고기기름을 통해 섭취할 때에 비해 보다 안전하다.지방이 많은 물고기들에는 련어, 정어리, 고등어, 청어 등이 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24年3月
« 2月   4月 »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
バックナンバー
  • 2024
  • 2023
  • 2022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