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call_user_func_array() expects parameter 1 to be a valid callback, class 'collapsArch' does not have a method 'enqueue_scripts' in /export/sd204/www/jp/r/e/gmoserver/8/3/sd0561283/web-uridongpo.com/wordpress-4.0-ja-jetpack-undernavicontrol/wp-includes/class-wp-hook.php on line 286

[정세론해설] : 유엔개혁을 지배권수립에 악용하려는 행위

주체106(2017)년 11월 30일 로동신문

 

얼마전 유엔총회에서 꾸바에 대한 미국의 경제, 무역, 금융제재를 시급히 철회할것을 강력히 요구하는 결의가 절대다수의 지지로 채택되였다.

하지만 미국은 이 결의를 한사코 반대해나서는 망동을 부리였다.

유엔주재 미국대표라는자는 유엔총회가 미국의 제재조치를 종식시킬 권한이 없다, 꾸바에 대한 제재조치는 미국법에 기초한것으로서 미국회만이 변경시킬수 있다는 독설을 내뿜으며 결의를 반대하였다.

세계에는 오직 미국법만이 통할수 있으며 미국의 비위에 거슬리는 유엔총회결의는 빈 휴지장으로 치부한다는 불량배의 오만무례한 망발이다.

력사적으로 미국은 저들의 국내법을 유엔헌장과 총회결의우에 놓았으며 유엔안전보장리사회에서 주권국가들을 반대하는 각종 《제재결의》들을 조작해내고 내정간섭과 정치군사적압력, 제재책동을 벌려왔다.

유엔개혁에 대한 성원국들의 요구가 날로 높아지자 미국은 그것을 저들의 리기적목적에 악용하려고 책동하고있다.

지난 9월 트럼프는 유엔이 관료정치와 그릇된 일처리방식으로 하여 잠재력을 충분히 발휘하지 못하고있다고 하면서 이른바 유엔기구들을 근본적으로 개혁할데 대한 선언이라는것을 발표하였다.

트럼프가 내놓은 선언이라는것은 유엔안전보장리사회를 보다 광범한 유엔기구로 개혁할데 대한 유엔성원국들의 한결같은 요구를 외면하고 미국의 리해관계만을 반영한 일방적인 문서이다.

이것은 유엔을 개혁해야 한다는 국제사회의 요구에 호응하는척 하면서 기구를 자기의 세계제패야망실현에 보다 편리한 도구로 개악하려는 술책의 발현이다.트럼프는 유엔청사에서 선언조인식이라는것까지 벌려놓고 성원국들에 이 선언에 서명할것을 강요하였다.

미국의 거만하고 파렴치한 행위에 많은 나라들이 반발해나섰다.

로씨야는 유엔개혁은 유엔에 가입한 모든 국가들사이의 대화를 통해서만 실현할수 있다고 하면서 미국의 선언을 반대하는 립장을 표명하였다.

로씨야외무상은 미국이 제기한 유엔개혁에 관한 선언에 대해 유엔헌장의 범위내에서 창설된 기구들과 관계되지 않으며 유엔기관들의 사업에서 지침으로 되지 않는다고 비난하였다.로씨야외무성 부상은 미국의 오만한 태도는 우리가 문건을 준비하였으니 당신들은 거기에 서명하라는것, 그렇게 하는 경우 개혁과정의 참가자로 될것이고 서명하지 않으면 따돌림을 당하게 될것이라는것 등의 강박과 위협이라고 신랄히 폭로단죄하였다.

프랑스를 비롯한 많은 나라들도 미국의 유엔개혁선언에 대한 론의자체를 거부하고 선언에 서명만 할것을 요구하는 트럼프의 오만성에 강한 불만을 표시하였다.

유엔성원국들의 요구와 리익을 완전무시하고 유엔개혁문제를 또다시 저들의 지배권을 강화하는데 악용하려고 획책하고있는 미국이야말로 세계평화와 안전을 해치는 암적존재이다.

유엔개혁의 핵심사항인 유엔안전보장리사회개혁은 철두철미 국제문제해결에서 책임성과 투명성, 공정성과 객관성을 보장하며 구성에서 발전도상나라들의 대표권을 충분히 보장하는 원칙에서 실현되여야 한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17年11月
« 10月   12月 »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  
最近の記事
バックナンバー
  • 2022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