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의 생명과 건강을 위협하는 미세먼지

주체113(2024)년 4월 14일 로동신문

 

얼마전 어느한 나라의 학자들이 미세먼지가 호흡기계통뿐 아니라 심장병, 고혈압, 부정맥 등 관상동맥질병과 련관이 있으며 지어는 피부로화도 촉진시킨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하였다.

그에 의하면 미세먼지는 코와 목, 기관지와 페 등 호흡기에 1차적으로 피해를 주고 흡수되면 심장, 뇌, 혈관 등에 나쁜 영향을 미친다고 한다.특히 로인이나 어린이, 임산부, 만성페염이나 심장질환이 있는 사람들이 더 큰 영향을 받는다고 한다.

사람의 눈에 잘 보이지 않는 미세먼지는 공기중에서 모양과 형태가 있는 매우 작은 립자상의 오염물질을 말한다.즉 공기력학적직경이 2.5μm 또는 그 이하인 립자상물질을 의미한다.이러한 미세먼지에는 질산염과 같은 독성물질이 있어 그것이 페와 혈관에 들어가면 호흡기질환을 비롯한 질병들을 발생시킨다.

어느한 연구기관이 성장기청소년 1 800여명을 8년간 관찰한 결과 미세먼지가 심한 곳에서 자란 아이들은 성인이 되였을 때 페기능이 떨어질 가능성이 큰것으로 나타났다.또 다른 연구에 따르면 초미세먼지가 10μm/㎥ 증가할 때 뇌졸중환자가 28% 늘어났으며 뇌혈관질병으로 인한 사망위험은 83%나 증가했다.초미세먼지농도가 5μm/㎥ 증가할 때마다 조기사망률이 7%씩 커진다는 연구자료도 있다.

세계보건기구는 미세먼지 등에 의한 대기오염이 계속 확대되여 세계인구의 대부분이 유해로운 수준의 미세먼지를 마시고있다고 하면서 그로 인한 여러가지 질병으로 년간 수백만명이 사망하고있다고 발표하였다.

이것은 미세먼지가 사람들의 생명과 건강을 해치는 무시할수 없는 요인으로 되고있다는것을 보여준다.세계적으로 미세먼지를《죽음의 먼지》라고 부르고있는것이 우연하지 않다.

전문가들은 황사현상이 나타나거나 대기오염이 심할 때에는 하루에 8고뿌정도의 물을 마셔 체내에 들어온 미세먼지를 배출하는것과 함께 마스크와 보호안경을 끼는것과 같은 개인보호대책을 철저히 세워 피해가 나타나지 않도록 하여야 한다고 권고하고있다.(전문 보기)

 

[Korea Info]

 

Leave a Reply

《웹 우리 동포》후원 안내
カレンダー
2024年4月
« 3月   5月 »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  
バックナンバー
  • 2024
  • 2023
  • 2022
  • 2021
  • 2020
  • 2019
  • 2018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 2005
  • 2004
  • 2003
  • 2002
  • 2001
  • 2000